주 메뉴 열기

가면 속의 천사

가면 속의 천사》는 1995년 7월 5일부터 1995년 8월 24일까지 방영된 KBS 2TV 수목 미니시리즈로, 한 건설회사 회장의 죽음을 계기로 시작되는 음모와 미스터리를 추적하는 추리극이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가면 속의 천사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2TV
방송 기간 1995년 7월 5일 ~ 1995년 8월 24일
방송 시간 , 9시 50분
방송 횟수 16부작
연출 이덕건
각본 박정주
출연자 강석우, 궁선영, 전광렬, 엄정화
음성 2채널 스테레오
HD 방송 여부 아날로그 제작 · 방송

이 드라마는 주요 인물들이 애정 관계로 복잡하게 엮여있어 혼란스럽고 스토리 또한 흡인력 없는 전개 등으로 시청자들에게 외면당했으며[1] MBC 《숙희》와의 경쟁에서 시청률 참패를 당하였다.

등장 인물편집

참고 사항편집

  • 오미선 역에는 당초 톱스타를 캐스팅할 예정이었지만 캐스팅하지 못하자 이승신이 우여곡절 끝에 낙점됐는데 이 과정에서 SBS 측과 한때 마찰을 겪었다.

각주편집

  1. 신연수 (1995년 8월 23일). “하나도 안무서운 납량특집극”. 동아일보. 2015년 11월 5일에 확인함. 
한국방송공사 수목 미니시리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창공
(1995년 5월 10일 ~ 1995년 6월 29일)
가면 속의 천사
(1995년 7월 5일 ~ 1995년 8월 24일)
바람의 아들
(1995년 8월 30일 ~ 1995년 11월 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