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광과민성 발작(光過敏性發作, Photosensitive epilepsy, PSE)은 오랜 시간 불규칙적으로 깜박거리는 광과에 자극받아 생기는 간질 발작이다.

증상편집

증상은 게임 도중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지면서 이 돌아가며 발작을 일으키다 잠시 후 깨어난다. 간질병적 요소가 잠재되어 있는 사람에게 잘 나타나는데, 간질환자의 2~3%, 10~13세 사이에서 가장 많이 발견된다. 발작 시에는 광과민적 요소들(텔레비전, 게임기, PC 등)을 즉시 중단해야 발작증세가 멎는다.

포켓몬 발작 사건편집

포켓몬스터 '제38화 전뇌 전사 폴리곤'의 후반에서 지우 일행이 빨강색, 파란색 섬광이 번쩍거리는 사이버 공간의 폭발로부터 탈출할 때 강한 점멸이 발생했다. 이로 인하여 750여 명의 어린이들이 광과민성 발작을 일으켜 병원에 실려갔다. 당시 제38화는 원본이 폐기됨과 함께 방영이 금지되었다. 또한 이 사건으로 인해 포켓몬스터는 「가장 많은 사람들에게 발작을 일으킨 TV 프로」로 기네스북에 등록되었다. 실제 이로 인해 포켓몬의 화수가 대거 변경되는 사태가 있게 된다.

같이 보기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