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광주교도소(光州矯導所)는 일제 강점기부터 이어져 온 대한민국교도소이다. 조직은 광주지방교정청에 속하며, 광주광역시 북구 삼각동에 있다.

광주교도소
기본정보
설치년도 1908년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삼각월산길 49-43
지휘체계
국가 대한민국대한민국
상급기관 광주지방교정청
함께 읽기

목차

역사편집

1908년에 개설되어 대한제국 말기와 일제 강점기 초기까지 광주감옥으로 불렸다. 전주교도소도 초기에는 광주감옥의 전주 분감 형태로 세워졌다. 1923년광주형무소로 개칭되었고, 1961년에 광주교도소로 이름이 바뀌었다.

연혁편집

  • 1908년 07월 16일 광주감옥 개청
  • 1912. 05. 광주시 동명동 200번지 신축ㆍ이전
  • 1923년 05월 05일 광주형무소 명칭변경
  • 1961년 12월 23일 광주교도소 명칭변경
  • 1971년 07월 15일 기관 이전 (동명동 200 → 문흥동 88-1)
  • 2015년 10월 19일 기관 이전 (문흥동 88-1 → 삼각월산길 49-43)

사건편집

본래 광주 동구 동명동에 있었으며, 제주 4·3 사건 관련 좌익수들이 이 곳에 수감되어 있다가 한국 전쟁을 거치며 학살된 일이 있다.[1] 1971년에 광주 북구로 이전했다.

5.18 민주화운동 당시 제3공수여단는 호남고속도로와 광주-담양 도로 사이에 위치하여 광주광역시의 북쪽 관문에 있는 광주교도소에 배치되었다.[2] 계엄군의 발포로 인해 가족과 함께 광주교도소 앞을 통과하던 차량, 아이들과 함께 광주를 떠나던 사람, 계엄군 주둔지역의 마을주민 등 많은 사람들이 죽거나 다쳤다.[3] 구 광주교도소는 5.18 사적지 22호로 지정됐다.

2015년 10월 19일 (월) 부터 문흥동에서 삼각동으로 이전 완료되었다.[4]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