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 윤문효공 묘전석등 및 석비

구례 윤문효공 묘전석등 및 석비(求禮 尹文孝公 墓前石燈 및 石碑)는 전라남도 구례군 산동면 이평리에 있는, 윤효손(1431∼1503) 선생의 묘앞에 서 있는 석등과 석비이다. 1974년 5월 22일 전라남도의 유형문화재 제37호로 지정되었다.

구례윤문효공묘전석등및석비
(求禮尹文孝公墓前石燈및石碑)
대한민국 전라남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37호
(1974년 5월 22일 지정)
수량2기
위치
구례 이평리 (대한민국)
구례 이평리
주소전라남도 구례군 산동면 이평리 산91-1번지
좌표북위 35° 17′ 11.9″ 동경 127° 24′ 58.4″ / 북위 35.286639° 동경 127.416222°  / 35.286639; 127.416222좌표: 북위 35° 17′ 11.9″ 동경 127° 24′ 58.4″ / 북위 35.286639° 동경 127.416222°  / 35.286639; 127.416222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조선시대 문신이었던 윤효손(1431∼1503) 선생의 묘앞에 서 있는 석등과 석비이다.

석등은 받침돌 위에 불을 밝혀두는 화사석(火舍石)을 올리고 지붕돌을 얹은 모습으로, 전체가 4각을 이루고 있다. 화사석은 네 면마다 불빛이 새어나오도록 작은 창을 뚫어놓았으며, 옛 가옥의 지붕을 본뜬 듯한 지붕돌 위로는 정교하게 조각된 머리장식을 올려 놓았다.

석비는 단을 높직하게 마련하여 거북받침을 올리고, 그 위로 비몸을 세운 뒤 머릿돌을 얹어 마무리 하였다. 돌거북 아래의 높직한 단은 보기드문 모습이며, 용대신 연잎을 조각해놓은 머리돌도 특이하다. 비앞면 위쪽에는 ‘부부합장지묘(夫婦合葬之墓)’라 새겨 놓았다.

2기 모두 조선 중종 14년(1519)에 세운 작품들이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