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왕족)

금산군 이중군(金山君 李仲窘, 1413년 2월 9일 ~ 1478년 9월 18일)은 조선 초기의 왕족으로 태조 이성계의 넷째 아들이자 정종태종의 동복형제인 회안대군과 그의 2계부인 금릉부부인 김포 금씨(金陵府夫人 金浦 琴氏)의 아들로 태어났다. 생전에는 왕족으로 예우받지 못하다가 숙종 때 가서 현록대부 금산군에 증직되고, 고종 때 영종정경부사가 추증되었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금산군
金山君
지위
(君)
이름
이중군
李仲窘
신상정보
출생일 1413년 2월 9일
출생지 조선 풍해도 토산
사망일 1478년 9월 18일(1478-09-18) (65세)
사망지 조선 전라도 완주
왕조 조선
가문 조선 왕조 전주 이씨
부친 문안군 이방연(양부)
회안대군 이방간(생부)
모친 금릉부부인 김포 금씨(생모)
배우자 군부인 장흥 조씨
자녀 청릉군 이희철(양자)
정안정 이분(친장자)
정평군 이종동(친차자)
기타 친인척 태종 이방원(숙부)

아버지 회안대군1400년(정종 2) 제2차 왕자의 난으로 패하고 황해도 토산현에 가족이 유배중일 때 태어났다. 태종의 생존 시 아버지 회안대군과 이복형 의령군 맹종을 사형시키라는 상소가 빗발쳤으나 태종은 이를 무마시키고 회안대군과 의령군의 직첩을 환수하는 선에서 그쳤다. 1423년(세종 5) 7월부터 의정부삼사에서 이복 형 의령군 맹종의 처형과 아버지 회안대군의 관곽을 부관참시하라는 상소가 빗발쳤고, 세종대왕의령군 맹종만 사형에 처하고 다른 형제들은 연좌시키지 않았다.

1478년(성종 9) 9월 18일에 사망하여 전주부 봉상면(鳳翔面) 천내의 우형산에 안장되었다. 부인 장흥조씨의 묘소와 위 아래로 봉분이 조성되었다. 그의 묘소 좌측에는 둘째 아들 정평군 이종동의 묘소가 있다. 사후 숙종현록대부추증되었고 금산군에 추봉되었다. 고종 때 영종정경부사가 추가 증직되었다.

가계편집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