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기독사회인민당

룩셈부르크의 기독교 민주주의 정당

기독사회인민당(基督社會人民黨, 룩셈부르크어: Chrëschtlech-Sozial Vollekspartei, 프랑스어: Parti populaire chrétien-social, 독일어: Chrëschtlech Sozial Vollekspartei, 약칭 CSV)은 룩셈부르크에서 활동하는 기독교 민주주의 정당이다. 제2차 세계 대전이 진행 중이던 1944년에 우파당을 재창당하면서 등장하였다. 창당 이후 2013년까지, 1974년부터 1979년까지를 제외한 모든 기간에 룩셈부르크의 여당이었다. 또한, 당 의장을 지냈던 자크 상테르장클로드 융커유럽 연합 집행위원회 위원장에 올랐다. 2013년 총선민주당룩셈부르크 사회주의 노동자당, 녹색당이 연정을 맺자 야당이 되었다. 야당이지만 현재 룩셈부르크 의회 내에서 가장 많은 의석을 차지하고 있다.

기독사회인민당
Chrëschtlech-Sozial Vollekspartei
Logo CSV.svg
로고
약칭 CSV
상징색 주황
이념 기독교 민주주의
스펙트럼 중도우파
당직자
의장 마르크 스파우츠
부의장 프랑수아즈 에토
마르틴 안센
당서기 로랑 자이메
역사
창당 1914년 1월 16일 (역사적)
1944년 12월 (실질적)
선행조직 우파당
예하 부문
중앙당사 룩셈부르크
청년조직 기독사회청년
국제 부문
국제조직 중도민주 인터내셔널
유럽정당 유럽 인민당
의석
의회의석
21 / 60
유럽의회
2 / 6

역사편집

기독사회인민당의 전신은 1914년 1월 16일 창당한 우파당이다. 우파당은 자유주의·사회주의 세력의 성장에 위기감을 느낀 기독교 보수주의 세력이 결집해 만들어진 정당이었다. 우파당은 제1차 세계 대전 후 정권을 획득해 제2차 세계 대전 전까지, 1925년부터 1926년까지를 제외한 모든 기간에 집권하였다. 이 과정 속에서 우파당은 남녀 모두에게 선거권을 부여하고, 8시간 근무제를 시행하였으며, 각종 통신 시설을 정비하는 개혁 정책을 감행하였다. 그러나 제2차 세계 대전 중 룩셈부르크를 점령한 나치 독일은 우파당의 활동을 금지하였고, 당 관계자들은 다른 나라로 망명하였다. 2차 대전이 막바지로 가던 1944년에 룩셈부르크로 다시 돌아온 당 관계자들은 새롭게 당을 재창당할 필요성을 느꼈다. 따라서 1944년 12월 15일, 혹은 12월 20일 '룩셈부르크 기독사회인민당(룩셈부르크어: Lëtzebuerger Chrëschtlech Sozial Vollekspartei, 약칭 LCV)'을 결성하였다. 이후 1945년 3월 20일 당명을 '기독사회인민당'으로 교체하였다.

역대 선거 결과편집

총선편집

기독사회인민당 역대 총선 결과
40%
30%
20%
10%
0%
1945
48
51
54
59
64
68
74
79
84
89
94
99
2004
09
13
18
선거 의석 득표율 정부
1945년 선거
25 / 51
44.7 연립 정부
1948년 선거
22 / 51
36.3
1951년 선거
21 / 52
42.1
1954년 선거
26 / 52
45.2
1959년 선거
21 / 52
38.9
1964년 선거
22 / 56
35.7
1968년 선거
21 / 56
37.5
1974년 선거
18 / 59
29.9 야당
1979년 선거
24 / 59
36.4 연립 정부
1984년 선거
25 / 64
36.7
1989년 선거
22 / 60
32.4
1994년 선거
21 / 60
30.3
1999년 선거
19 / 60
30.1
2004년 선거
24 / 60
36.1
2009년 선거
26 / 60
38.0
2013년 선거
23 / 60
33.7 야당
2018년 선거
21 / 60
28.3

유럽 의회 선거편집

선거 의석 득표율
1979년 선거
3 / 6
36.1
1984년 선거
3 / 6
34.9
1989년 선거
3 / 6
34.9
1994년 선거
2 / 6
31.5
1999년 선거
2 / 6
31.7
2004년 선거
3 / 6
37.1
2009년 선거
3 / 6
31.3
2014년 선거
3 / 6
37.7
2019년 선거
2 / 6
21.1

참고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