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룡 (군인)

김상룡(? ~ )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군인 겸 정치인이다. 조선인민군 중장 겸 당중앙위원회 위원이다.

김상룡
국적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직업군인, 당 중앙위 위원, 제13기 최고인민회의 대의원

경력편집

조선인민군 중장으로 2015년 8월 서부전선 관할 2군단장에서 후방 함경북도 청진의 9군단장으로 자리를 옮겼다.[1] 2016년 5월, 조선로동당 제7차 대회에서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위원에 임명되었다.[2]

최고인민회의 대의원편집

2014년 3월 최고인민회의 제13기 567선거구의 대의원을 지냈다.

기타편집

2015년 11월 리을설 사망[3]과 2018년 8월 김영춘 사망 당시에 국가장의위원회 위원을 맡았다.[4]

각주편집

  1. “北, 지뢰·포격 도발 주도한 '김정은 측근' 김상룡 2군단장 전격 교체…"준전시때 주먹구구식 화력 운용". 《조선일보》. 2015년 11월 12일. 2018년 9월 3일에 확인함. 
  2. “北, 당 중앙위원 128명, 후보위원 106명 발표”. 《노컷뉴스》. 2016년 5월 10일. 2018년 9월 5일에 확인함. 
  3. “北 리을설 원수 94세로 사망..국장으로 진행”. 통일뉴스. 2018년 8월 3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8년 9월 5일에 확인함. 
  4. “북 인민무력성 총고문 김영춘 원수 사망”. 통일뉴스. 2018년 9월 5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