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성훈(1993년 10월 27일 ~ )은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내야수, 외야수이다.

김성훈
Kim Seong-Hun
삼성 라이온즈 No.4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93년 10월 27일(1993-10-27) (25세)
출신지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신장 172 cm
체중 68 kg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좌타
수비 위치 2루수, 유격수, 3루수, 중견수
프로 입단 연도 2016년
드래프트 순위 2016년 2차 6라운드(삼성 라이온즈)
첫 출장 KBO / 2017년 7월 28일
고척넥센
계약금 6,000만원
연봉 7,000만원 (2019년)
경력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유니버시아드 2015년 광주
메달 기록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의 선수
남자 야구
유니버시아드
2015 광주 야구

목차

아마추어 시절편집

청원고등학교 시절 외야수로 활동했지만 프로에서 지명되지 못해 대학에 진학했고,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학교에 진학하자마자 포지션을 유격수로 변경했다. 디지털서울문예대 2학년 때인 2013년 대학야구 춘계리그에서 허정협과 함께 고려대원광대를 꺾으며 돌풍을 일으켰으며,[1] 4학년 때인 2015년 춘계리그에서도 주장이자 1번 타자로 맹활약해 팀이 첫 전국 대회 8강에 진출하는 데 기여했다.[2] 이러한 활약에 힘입어 2015년 7월 하계 유니버시아드 야구 국가대표팀에 발탁돼 주전으로 활약하며[3] 한국이 20년 만에 유니버시아드 야구 메달을 획득하는 데 일조했다.

삼성 라이온즈 시절편집

2016년 신인 드래프트 2차 6라운드에 지명돼 입단하였다. 유격수가 아닌 2루수로 2군 생활을 시작했지만 2군에서 타격 부진으로 1군에 올라갈 기회를 좀처럼 잡지 못했다. 10월 8일 1군 최종 전을 앞두고 처음으로 1군에 등록됐으나 경기에는 출장하지 못했다. 2017년 시즌 김상수의 부상으로 인해 생긴 팀의 내야 키스톤의 공백을 강한울조동찬만으로 메꾸기엔 무리라는 판단을 한 김한수 감독에 의해 7월에 1군으로 콜업됐다. 7월 29일넥센전에서 데뷔 첫 경기를 치렀고, 경기에서 1타수 무안타를 기록했다. 7월 30일에 첫 선발 출장해 데뷔 첫 안타를 번트 안타로 기록했다. 이후 8월 2일 두산전에서 니퍼트를 상대로 데뷔 첫 3루타를 쳐 냈고 허경민의 실책으로 득점하는 등 좋은 활약들을 꾸준히 펼쳤다. 후반기에만 47경기에 나서 타율 0.318, 18타점, 4도루를 기록하며 기대 이상의 시즌을 보냈다. 규정 타석은 채우지 못했지만 출루율 0.370으로 높은 출루율을 기록했다.장타력은 부족했지만 적극적인 주루가 팀 타선에 큰 활력소가 됐다. 2018년 5월 김상수의 부상 공백으로 꾸준한 기회를 얻었다. 9월 19일 KIA전에서 데뷔 첫 5안타를 기록하는 등 후반부 들어 클러치 히팅 능력이 빛을 발하며 2할대 타율, 24타점, 12도루를 기록했다.

출신 학교편집

통산 기록편집

연도 팀명 타율 경기 타수 득점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루타 타점 도루 도실 볼넷 사구 삼진 병살 실책
2017 삼성 0.318 47 151 27 48 4 2 0 56 18 4 2 12 1 16 2 2
2018 0.243 110 185 24 45 9 3 0 60 24 12 6 16 6 23 2 4
통산 2시즌 0.270 157 336 51 93 13 5 0 116 42 16 8 28 7 39 4 6

각주편집

  1. 김기중 (2013년 4월 3일). “디지털서울문예대, 고려대·원광대 이겼다”. 《한국대학신문》. 2018년 11월 18일에 확인함. 
  2. 임주형 (2015년 4월 10일). “대학야구, 만년 꼴찌의 반란”. 《서울신문》. 2018년 11월 18일에 확인함. 
  3. 박준형 (2015년 7월 10일). “김성훈,'첫 안타 신고합니다' (광주U대회)”. 《조선일보》. OSEN. 2018년 11월 18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