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세레나(본명 김희숙, 1947년 10월 7일 ~ )는 대한민국의 민요가수이다.

Picto infobox music.png
김세레나
기본 정보
본명 김희숙
金姬淑
출생 1947년 10월 7일(1947-10-07) (71세)
미 군정 남조선 과도정부 서울특별자유시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직업 가수, 작사가
장르 트로트, 신민요
활동 시기 1964년 ~ 현재
가족 진의남(아들)
학력 강경중앙국민학교
강경여자중학교
논산쎈뽈여자고등학교
서라벌예술대학교 연극영화학과
종교 천주교(세례명: 세레나)

생애편집

고교 2학년 때인 1964년 12월 동아방송 '가요백일장' 연말결선대회에서 장원을 하며 데뷔했다.[1] '새타령'(1967년), '갑돌이와 갑순이'(1968년), '꽃타령', '까투리사냥', '성주풀이'(1969년), '창부타령', '울릉도사랑'(1971년) 등 신민요 히트곡을 냈다. 서라벌예술대학 음악과를 졸업했다.

기타편집

  • 박초월 명창 등에서 창법을 배웠다.
  • 박정희 전 대통령은 그녀에게 ‘국보가수’라는 타이틀을 붙여줬고, 노무현 전 대통령만 빼고 전두환, 노태우, 김대중, 김영삼 전 대통령 앞에서 노래했다.[2]
  • 박정희 전 대통령의 관심이 워낙 큰 탓에 육영수 여사가 이를 질투해 한때 방송 3사에서 출연 금지를 당했다는 일화가 있다.[3]
  • 아들 진의남도 가수이다.

각주편집

  1. 동아일보, 2009년 12월2일, [동아방송 강제폐방 29년…DNA는 살아있다]<하>출연자들이 말하는 ‘나의 사랑, 나의 DBS', [1]
  2. 스포츠경향, 2009년 4월26일, 김세레나, “육여사가 방송금지, 이후락씨가 풀어줬다.”[2]
  3. 레이디경향, 2009년 6월15일, 화려했던 시절의 기록 데뷔 40년 맞는 가수 김세레나,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