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문학상

김유정문학상(金裕貞文學賞)은 대한민국 소설가김유정(金裕貞, 1908~1937)의 문학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정된 대한민국문학상이다.

현재 문단에서 활동하고 있는 작가의 단편소설을 대상으로 하며, 김유정문학촌에서 주최하며, 2007년부터 한국수력원자력(주)이 후원한다. 1회부터 5회까지 심사위원은 소설가 전상국, 오정희, 평론가 김치수였다. 상금은 3,000만 원이다.

역대 수상 작품편집

수상년도 작가 작품
제01회 2007년 윤대녕 〈제비를 기르다〉
제02회 2008년 김중혁 〈엇박자 D〉
제03회 2009년 최수철 〈피노키오들〉
제04회 2010년 김애란 〈너의 여름은 어떠니〉
제05회 2011년 강영숙 〈문래에서〉
제06회 2012년 심상대[1] 〈단추〉
제07회 2013년 이인성 〈한낮의 유령〉
제08회 2014년 이장욱 〈우리 모두의 정귀보〉
제09회 2015년 김영하 〈아이를 찾습니다〉
제10회 2015년 박형서 〈거기 있나요〉
제11회 2017년 황정은 〈웃는 남자〉
제12회 2018년 한강 〈작별〉
제13회 2019년 편혜영[2] 〈호텔 창문〉

각주편집

  1. “어느 소설가의 특이한 문학상 수상소감 화제”. 조선일보. 2012년 4월 29일. 2013년 1월 19일에 확인함. 
  2. 최재봉 (2019년 9월 24일). “‘김유정문학상’에 소설가 편혜영”. 《한겨레신문》. 2019년 11월 22일에 확인함.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