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천택(金天澤, 1680년대 말(추정) ~ ? ) 조선 영조 때의 가인(歌人)이다. 평민 출신이며, 호는 남파(南派)이다. 조선 숙종 때 포교(捕校)를 지냈다. 창곡도(唱曲道), 시조도 잘 지어서 《청구영언(靑丘永言)》을 편찬했다. 그는 김수장과 함께 , 경정산(敬亭山) 가단(歌壇)에서 후진을 양성했고, 시조의 정리와 발달에 크게 공헌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서민예술〉"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