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김형권

김형권(金亨權, 1905년 11월 4일 ~ 1936년 1월 12일)은 조선의 독립운동가이며 국민부 소속으로 군자금 모집활동을 하다 1930년 9월에 체포되어 서대문 감옥에서 옥사하였다. 본관은 전주김일성의 숙부이다. 김형건(金亨鍵)이란 이명으로도 나온다.

생애편집

 
대성산혁명렬사릉에 전시된 김형권의 흉상

평안남도 평양부 고평면(현 평양)에서 김형직의 막내 남동생으로 태어났다. 큰조카인 김일성과는 7세 차이가 난다.

그의 초기 생애는 거의 알려진 것이 없다. 큰 형 김형직을 따라 일찍부터 만주에서 산 것은 사실로 보인다. 일제 법원의 판결문에 그의 직업이 의사로 적혀 있는 것으로 보아[1] 만주에서 한의사를 하던 큰 형 김형직이 1926년 사망한 후 병원을 물려받아 운영한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김형권(金亨權)이 조카 김일성의 지도를 받아 활동했다고 하지만 허황된 주장이고, 진실은 당시의 신문 보도에 나와 있다. 김일성의 부친 김형직은 민족계열독립운동 단체 정의부 소속이었고,[2] 삼촌 김형권은 정의부가 확대 개편한 국민부 소속으로 공산주의와는 무관하다. 김형권은 최효일(崔孝一, 1904~1932), 박차석(朴且石) 등과 군자금 모집 결사대(軍資金募集决死隊)를 조직하고 1930년 9월 국내로 잠입하여 모금활동 중에 풍산군 안산면 내중리(豊山郡安山面內中里)에서 1박하고 다른 곳으로 가려다가 풍산경찰서 내중(內中)주재소 송산저삼(松山猪三) 순사부장을 만나자 그를 사살하고, 단원들을 나누어 일부는 후치령(厚峙嶺)에서 통행하는 자동차를 습격하여 군자금을 모집하였다. 다른 일부는 홍원(洪原)읍으로 들어가서 서모(徐某)의 집에 유숙하다가 경찰에 체포되었다.[3]

체포된 사람들 중 주동자 최효일은 사형 당하고, 김형권은 15년 징역, 박차석은 10년 징역형을 받았다.[4][1][5] 김형권은 수형 도중 서대문 감옥에서 옥사하였다.

박차석(朴且石)은 김형권의 조카 김일성과도 잘 알았으며, 출옥 후 전향하여 김일성의 왕년의 상관 이종락과 함께 일본 경찰의 김일성 귀순공작에 중재인으로 투입된다. 김일성이 귀순 협상에 응할 뜻을 보이자 이종락은 김일성 부대에 들어갔다가 1940년 1월에 보고를 받고 들이닥친 김일성의 상관 양정우(楊靖宇, 1905~1940)에게 사살 당하고, 귀순 공작은 실패로 돌아갔다.[6]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불요불굴의 공산주의 혁명투사'로 높이 평가받고 있으며, 대성산혁명렬사릉에 그의 묘가 조성되어 있고 흉상이 세워져 있다. 량강도풍산군1930년 8월 14일 김형권이 무장 부대를 이끌고 파발리의 경찰 주재소를 습격한 사건을 기념하기 위하여 1990년 김형권군으로 개칭되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영화 《누리에 붙는 불》(1977)이 김형권의 독립운동을 소재로 하고 있다.

참고자료편집

  • 김일성 (1992). 〈제1부 항일혁명편〉. 《세기와 더불어》. 평양: 조선로동당출판사. 

각주편집

  1. 최효일 등 판결문 / 소화6년형공제501,502호 1932-04-04
  2. 김학규(金學奎, 1900-1967), 백파 자서전(白波 自敍傳), 한국독립운동사연구. 제2집 (1988. 11) 부록(附錄) 자료 I(資料 I),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1988년) p.7 (589)
  3. 豊山(풍산)에出現(출현)햇든拳銃犯(권총범) 洪原(홍원)에서畢竟被捉(필경피착) 1930.09.04 동아일보 2면
    逮捕(체포)된拳銃犯人(권총범인)은 國民府員(국민부원)으로判明(판명) 1930.09.05 동아일보 2면
  4. 최효일 판결문 / 소화7년형상제47호 1932-06-06
  5. 募資中(모자중)에巡查射殺(순사사살) 咸南四郡(함남사군)에서活動(활동) : 地方法院(함흥지방법원)에서開廷(개정)된 國民府决死隊公判(국민부결사대공판) 1931.10.16 동아일보 2면
    豐山巡查殺害事件(풍산순사살해사건) 被告十名(피고십명)이全部控訴(전부공소) / 주범은 사형 기타는 十五(십오)년이하 / 西大門監獄(서대문감옥)으로護送(호송) 1931.11.23 동아일보 2면
  6. 비수(匪首) 김일성(金日成)의 생장기(生長記) (一) 중학시대(中學時代)부터 적화(赤化) 滿鮮日報 1940/04/16, 6면
    비수(匪首) 김일성(金日成)의 생장기(生長記) (二) 비명(匪名)『김일성(金日成)』을 습명(襲名) 滿鮮日報 1940/04/18, 6면
    비수(匪首) 김일성(金日成)의 생장기(生長記) (三) 일단(一旦)은 귀순(歸順)을 결심(決心) 滿鮮日報 1940/04/21, 6면
    비수(匪首) 김일성(金日成)의 생장기(生長記) (四) 양정우(楊靖宇)의 포위협위(包圍脅威)로 귀순공작(歸順工作)은 수포화(水泡化) 滿鮮日報 1940/04/23, 6면
    비수(匪首) 김일성(金日成)의 생장기(生長記) (五) 하로 속(速)히 마음을 돌려 귀순(歸順)하기만 고대(苦待)! 滿鮮日報 1940/04/24, 6면
    김창영(金昌永, 1890-1967), 김창영 반민족행위특별조사위원회 자료 (반민특위 조사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