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선화

나선화(羅善華, 1949년 6월 26일 ~ 서울)는 대한민국의 제8대 문화재청장이다.[1][2]

학력편집

경력편집

  • 1977년 ~ 2006년: 이화여자대학교 박물관 학예실 총괄
  • 1992년 ~ 1999년: 한·러 공동 발해문화유적 조사단 책임연구원
  • 2000년 ~ 2005년: 한국 큐레이터 포럼 초대회장
  • 2004년 ~ 2011년: 한국박물관학회 이사
  • 2004년 ~ 2013년: 생명과 평화의 길 상임이사
  • 2005년 ~ 2013년: 문화재청 문화재위원
  • 2005년 ~ 2013년: 인천광역시 문화재위원
  • 2006년 ~ 2011년: 한국문화공간건축학회 이사
  • 2013년 12월 ~ 2017년 8월: 제8대 문화재청장
  • 한국문화공간건축학회 명예이사

저서편집

  • 《한국의 소반》(대원사, 1991)
  • 《옹기의 원류를 찾아서》(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2000)
  • 《한국 옹기의 특성》(일본 고려미술관, 2001)
  • 《한국도자기의 흐름》(세계도자엑스포, 2005)
  • 《한국전통공예 도기》(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2006)
  • 《Korea Pottery》(이화여자대학교 출판부, 2006)

각주편집

  1. 나선화 문화재청장 내정자 "문화재 관리 정책에 힘쓸 것" 《MBN》 2013년 12월 24일 이동훈 기자
  2. 나선화 문화재청장 취임 "가장 중요한 자원은 문화재" 《연합뉴스》 2013년 12월 27일 김태식 기자

외부 링크편집

전임
박영대
(직무대행)
제8대 문화재청장
2013년 12월 27일 ~ 2017년 8월 6일
후임
김종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