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 연씨

나주 연씨(羅州 連氏)는 전라남도 나주시를 본관으로 하는 한국의 성씨이다. 시조는 고려 태조(高麗 太祖) 원년에 이등공신(二等功臣)에 녹훈된 연주(連珠)이다.

나주 연씨 (羅州 連氏)
관향전라남도 나주시
시조연주(連珠)
인구(2015년)48명

역사편집

시조는 태조(太祖) 원년에 이등공신(二等功臣)에 녹훈된 연주(連珠)이다. 연주(連珠)는 918년(태조 1) 8월 고려를 건국하는 데 공을 세운 개국공신을 선정하여 포상할 때 견권(堅權)·능식(能寔)·권신(權愼)·염상(廉湘)·김락(金樂)·마난(麻煖)과 함께 이등공신(二等功臣)이 되어 , 은, 그릇과 비단을 받았다. 936년에는 후백제(後百濟)와의 마지막 결전이었던 일리천(一利川: 현재 경상북도 구미)싸움에 원보(元甫)로서 대상(大相) 김철(金鐵)·홍유(洪儒)·박수경(朴守卿), 그리고 원윤(元尹) 훤량(萱良)과 함께 마군(馬軍) 1만 명을 거느리고 3군(軍)중 우군(右軍)에 소속되어 참전하였다.[1]

참고편집

연주(連珠)와 함께 고려 개국공신에 녹훈된 인물 중 김락(金樂)은 당악 김씨(唐岳 金氏)의 시조, 견권(堅權)은 천녕 견씨(川寧 堅氏)의 시조, 마난(麻煖)은 영평 마씨(永平 麻氏)의 시조로 삼는다.

인물편집

  • 연상현(連相炫, 1923년 ~ ?) : 삼성코닝 부사장 (서울대학교 화학 학사. 삼성코닝 고문.)

인구편집

연(連)씨 2015년 대한민국 통계청 조사에서 59명으로 조사되었는데, 나주(羅州)를 본관으로 하는 나주 연씨가 48명으로 조사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