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 서씨

남양 서씨(南陽 徐氏)는 경기도 화성시 남양읍을 본관으로 하는 한국의 성씨이다.

역사편집

시조(始祖) 서간(徐趕)은 송(宋)나라에서 고려로 동래한 8학사(八學士)의 중 한 사람이다. 그는 당성(唐城)에 정착했는데 벼슬이 태사(太師)에 올랐고 남양군(南陽君)에 봉해졌다고 한다.

본관편집

남양은 경기도 화성시 남양읍 일대의 지명이다. 본래 고구려의 당성현(唐城縣)이다. 신라가 757년(경덕왕 16)에 당은군(唐恩郡)으로 고쳤고, 822년(헌덕왕 14)에 수성군(水城郡)에 병합되었으나 829년(흥덕왕 4)에 당성진을 설치하면서 분리되었다. 940년(고려 태조 23)에 당성군이 되었다. 1018년(현종 9)에 수주(水州)의 관할에 들었고, 후에 인주(仁州)의 영현이 되었다. 1172년(명종 2) 독립하여 감무를 두었다. 1290년(충렬왕 16)에 강녕도호부(江寧都護府)로 승격되었고, 익주목(益州牧)이 되었다가 1310년(충선왕 2)에 남양부가 되었다. 1413년(조선 태종 13)에 남양도호부가 되었다. 《세종실록지리지》에 경기도 남양도호부의 토성(土姓)으로 (洪)·(宋)·(房)·박(朴)·최(崔)·서(徐) 6성이 기록되어 있다.[1]

1896년에 경기도 남양군이 되었다. 1914년 수원군에 병합되었다가 1949년 수원시가 분리되면서 화성군으로 개칭되었다. 2001년 화성시로 승격되었고, 시청 소재지는 남양읍이다.

분파편집

인구편집

  • 2000년 723가구, 2246명
  • 2015년 1,725명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