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남철(南哲, 1934년 ~ 2013년 6월 21일)은 대한민국희극인, 영화 배우로 본명은 윤성노이다.

남철
南哲
본명 윤성노
출생 1934년
일제 강점기 경기도 개성부
사망 2013년 6월 21일 (79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직업 희극인, 연극 배우, 영화 배우
활동 기간 1954년 ~ 2013년
종교 개신교
배우자

목차

생애편집

1954년 연극 배우로 첫 데뷔하였고 1974년 영화 《의처소동》의 조연으로 영화배우 데뷔한 그는 이미 1960년대 중반 시기부터 연극 공연 무대에서 남성남과 호흡을 맞췄다.[1] 이후 1970년대 초반 시기부터는 남성남과 콤비를 이룬 '왔다리 갔다리 춤' 등의 개그 연기로 인기를 끌면서 국민적인 사랑을 받았다.[2] 2013년 지병으로 사망했다.[3]

출연작편집

텔레비전 프로그램편집

CF편집

수상 경력편집

  • 2000년 제7회 대한민국 연예예술상 문화관광부장관표창[3]
  • 2011년 제2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대통령표창[3]

각주편집

  1. 연합뉴스, '왔다리갔다리춤'으로 웃음 주고 무대 떠난 남철
  2. 「밤과 음악사이」 KBS2 밤11.00 「30년 웃음콤비」남성남-남철 출연, 《동아일보》, 1996.8.28
  3. 원로 코미디언 남철, 21일 별세(종합), 《연합뉴스》, 2013.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