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훈(內訓)은 조선 성종의 어머니 소혜왕후가 중국의 《열녀전》,《소학》,《여교》,《명감》에서 여성 교육에 필요한 대목을 간추려서 만든 책이다.

한글로 된 최초의 여성 교육서로 원문인 한문에는 한글로 구결을 달고, 그것을 다시 한글로 번역하였다.

판본편집

1475년에 펴낸 원간본은 전해지지 않는다. 일본 나고야 봉좌문고(蓬左文庫, 호사분코)에 소장된 1573년판과 1611년판 등이 있다.

또한 1736년에 조선 영조의 명으로 새로 간행한 《어제내훈(御製內訓)》이 전해진다.

내용편집

내훈은 3권 7장으로 나뉘어 있으며, 각 장에는 여러 경전과 중국에서 행실로 뛰어난 여성의 일화를 옮겨 그 전범을 보이려 했다.

  • 권1 : 언행·효친·혼례
  • 권2 : 부부(夫婦)
  • 권3 : 모의(母儀), 돈목(敦睦), 염검(廉儉)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