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네스토르 카를로스 키르치네르(스페인어: Néstor Carlos Kirchner Ostoić, 1950년 2월 25일 ~ 2010년 10월 27일)는 아르헨티나의 정치가이다. 2003년 ~ 2007년 제43대 대통령을 지냈다.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Néstor Kirchner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Néstor Kirchner Signature.svg
아르헨티나제43대 대통령
임기 2003년 3월 25일 ~ 2007년 12월 10일
부통령 다니엘 시올리
전임: 페르난도 데 라 루아(제42대)

신상정보
출생일 1950년 2월 25일(1950-02-25)
출생지 아르헨티나 산타크루스 주 리오가예고스
사망일 2010년 10월 27일(2010-10-27) (60세)
사망지 아르헨티나 산타크루스 주 엘칼라파테
학력 라플라타 국립 대학교
정당 정의당 (승리를 위한 전선)
배우자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자녀 막시모 키르치네르(Máximo Kirchner)
플로렌시아 키르치네르(Florencia Kirchner)
종교 로마 가톨릭

대통령이 되기 이전의 생애편집

키르치네르는 1950년 2월 25일 남부 파타고니아 지역의 산타크루스 주 리오가예고스에서 태어났다. 라플라타 국립대학에서 법학을 전공했으며, 대학 시절 페론주의 계열의 학생조직에서 활동했다. 1974년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를 만나 이듬해 결혼했다.

키르치네르는 1976년 대학을 마친 뒤 대통령이 되기 전까지 고향에서 변호사와 리오가예고스 시장, 산타크루스 주지사 등으로 일했다. 군사독재정부(1976~1983년) 시절에는 정치활동을 했다는 이유로 당국에 체포되기도 했다. 키르치네르는 1991년부터 2003년까지 세 차례 연속 산타크루스 주지사를 역임했다. 이 기간 부인 페르난데스도 2001년 연방상원의원에 선출되면서 아르헨티나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정치인으로 성장했다.

대통령 취임편집

키르치네르는 낮은 지명도에도 불구하고 핵심 페론주의자 가운데 한 명인 에두아르도 두알데 전 대통령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아 대선에서 승리했고, 2003년 3월 25일 대통령에 취임했다. 키르치네르의 정부는 2001~2002년 아르헨티나 사상 가장 혹독했던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2003년 이후 연평균 9%대의 GDP 성장률을 기록해 아르헨티나 경제를 회생시켰다. 이는 야권의 비난 공세에도 불구하고 2007년 12월 퇴임할 때까지 55%가 넘는 높은 지지율을 유지하는 요인이 됐다. 2007년 대통령 선거에서 그는 출마하지 않았고, 대신 부인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가 출마하여 45%의 득표율로 무난하게 당선됐다. 세계에서 처음으로 부부가 정상적인 선거로 연속하여 대통령에 선출되는 진기록을 세웠다.[1]

퇴임 이후편집

대통령직 퇴임 이후 키르치네르는 집권당 대표를 지내면서 국정을 배후에서 조종해오며 막후 실권자로 통했다. 2009년 6월 말 실시된 총선에서 집권당이 하원에서 과반수를 확보하지 못하고 패한 뒤 대표직에서 물러났으나, 키르치네르는 하원의원에 당선됐다. 2010년 5월 키르치네르는 남미대륙 12개국으로 이루어진 남미국가연합 사무총장을 취임했고, 콜롬비아-베네수엘라 단교 사태 문제를 해결하는 데 기여했다. 이와 같이 국내와 국제 정치 무대에서 계속 활동했으나, 심장병으로 건강이 악화된 상태였다. 2010년 두 차례 심장 수술을 받았고, 10월 27일 고향 산타크루스 주에서 휴가를 보내던 중 갑작스럽게 심장마비를 일으켜 곧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서거했다.[2] 향년 61세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