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시무라 히로유키

일본의 거대 익명게시판 사이트 2채널의 창립자

니시무라 히로유키(일본어: 西村 博之 にしむら ひろゆき[*], 1976년 11월 16일 ~ )는 일본의 거대 익명게시판 사이트 2채널의 창립자이다. 가나가와현 사가미하라시 출신인 그는 현재 도쿄 신주쿠에 거주하고 있다. 2채널 내에서는 자신의 이름을 히라가나로 쓴 ひろゆき라는 아이디를 사용하고 있으며, 지역BBS에서는 地方1이라는 고정닉네임을 쓰고 있다. 니코니코 동화의 창립자로도 활동을 하기도 하였으며, 현재는 크리스토퍼 풀에게 미국의 커뮤미티 사이트 4chan의 관리자를 넘겨 받아 4chan의 관리자로 활동 중이다.

니시무라 히로유키
2005년 모습
본명西村 博之
출생1976년 11월 16일(1976-11-16) (44세)
가나가와현
국적일본
학력주오 대학 출신
직업2채널 설립자
4chan 관리자
웹사이트hiro.asks.jp

발언 모음편집

거짓말을 거짓말이라고 판별할 수 있는 사람이 아니면(게시판을 이용하는 것은) 어렵다.[1]
자신의 의지로 게시판을 열람해서 피해를 받았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오지 않으면 좋겠다.[2]
죽고 싶은 사람은 죽으면 된다고 생각하는건 저뿐입니까? 살아있는 것조차 괴롭다고 생각하는 사람한테 억지로 살라고 하는건 잔혹하다고 생각해요.[3]
미녀는 3일이면 질리지만, 추녀는 3일이면 익숙해진다.[4]
우연이에요 우연. 지금 무엇을 해야 하는지 알고 있는 사람들이 우연히 거기 있었을 뿐.[5]
일장기를 등에 지고 다른 민족[6]이나 국가를 차별하거나 모욕하는 발언을 하지 않으면 좋겠다. 넷 우익은 다른 나라를 모독하고 싶으면 자신의 이름을 걸고 스스로 책임져야 할 바이다.[7]
안녕하세요. 제가 재일이라서 다른 사람들과 의견이 다른 거군요. 모든 사람들이 똑같은 말만 하는 걸 바라시면 북한이나 중국같은 언론통제를 하는 나라에 가시는 게 좋겠네요.[8]
당신의 감상이죠.[9]

각주편집

  1. 2000년. 정신질환을 앓고 있던 한 소년이 2ch에 범행예고를 올리고서 부엌칼로 버스기사를 위협해 고속버스를 납치한 사건이 벌어졌다(네오무기차 사건). 2명의 부상자와 1명의 사망자가 나온 이 사건으로 인해 2ch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졌는데, 이 당시 TV와의 인터뷰에서 히로유키가 남긴 발언. 히로유키를 대표하는 명언(?)으로 알려져 있다.
  2. 2002년. 뇌세포에 이상을 일으켜 간질을 발생시키는 FLASH가 2ch에 유행하여 실제로 피해자가 속출한 때 남긴 말.
  3. 2003년. 2ch에서 동반자살 파트너를 모집하고서 정말로 자살해 버리는 사건이 발생한 때의 발언.
  4. 플레이스테이션 3와 XBOX360을 까고 Wii를 두둔한 때 남겼던 말. (한데 히로유키는 골수의 PS3 팬이다(...). 거기다 니코생에서 히로유키가 출연하는 게임방송은 태반이 PS3 방송이다.)
  5. 니코니코 동화의 성공비결에 대한 질문의 답변.
  6. 원본 문장은 '다른 인종'(...)으로 되어 있어서 나이가 30줄이 되도록 인종과 민족의 구별을 못한다고 까였다. 그런데 간혹이지만 일본의 인종에는 단순 일반적인 피부색의 인종의 의미 밖에도 인간 사회의 특정부류를 지칭하는 말로도 쓰인다(ex. 정치가 같은 인종들).
  7. '넷 우익' 관련 기사에 대한 트윗
  8. 한 넷 우익의 트윗(과연 재일들은 말하는 게 다르군)에 대한 트윗.
  9. 인터넷 게시판 규제와 인터넷 실명제에 대해 논하는 테레비 아사히의 토론 프로그램에 규제 반대파로 출연한 때 규제 찬성파가 정확한 데이터나 통계가 없이 인터넷의 규제의 필요성에 대해 역설하자 나온 발언. 워낙 센 한 방이었던지라 검색해보면 당시 방송을 캡처한 짤방이 수두룩하게 나온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