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대니엘 루소(Danielle Rousseau)는 미국의 방송국 ABC의 텔레비전 드라마 로스트의 등장인물이다.[1] 크로아티아계 배우 미라 퓰란이 오세아닉 815편이 추락하기 전 16년 동안 이 섬에 살았던 과학자로서 연기 한다. 퓰란이 로스트를 떠나겠다고 결정 한 후 게스트 스타로 다시 출연 할 예정이 였지만 미국의 배우 멜리샤 파먼이 시즌 5에서 루소의 젋은 시절을 연기 했다. 루소는 시즌 1 19번째 에피소드에서 목소리만 소개되었었다.

이 등장인물은 시즌 1에서 생존자들 사이에서 "프랑스 여자"(The French Woman)로 불렸다. 추락 하기 16년 전 프랑스 과학자들의 배가 이 섬에 좌초하게 되며 오게 되었다. 그리고 두 달 후 루소는 자신의 딸인 알렉스(타니아 레이몬드)를 낳게 되지만 섬의 원주민 집단인 아더스에 의해 납치되었다. 루소의 딸을 찾겠다는 목표는 시즌 3 "거울 해치" 에피소드에서 이루게 되지만 이 재회는 얼마 가지 못해 시즌 4 중반에 찰스 위드모어에 의해 고용된 용병들에 의해 총살당한다.

로스트 시즌 5에서 루소의 젋은 시절의 모습이 등장했다. 비평가들은 대체적으로 이 등장인물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지만 루소의 사망 신에 대해서는 실망감을 표했다.

인용편집

  1. Fordis, Jeff (2007년 1월 22일). “ABC Studios Lost Show Description Lead Press Release Page”. ABC Medianet. 2007년 4월 2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