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시올리

다니엘 오스발도 시올리(스페인어: Daniel Osvaldo Scioli, 1957년 1월 13일 ~ )는 아르헨티나의 기업인, 모터보트 선수, 정치인이다. 2003년부터 2007년까지 아르헨티나의 부통령을 역임했다. 2007년에는 부에노스아이레스 주지사 선거에 당선되어 역임하고 있다.

다니엘 시올리

2015년 10월 25일에 실시된 아르헨티나 대통령 선거에서 정의당 후보로 출마했으나, 마우리시오 마크리가 당선되었다.[1]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명 직책명 대수 정당 1차 득표수 1차 득표율 2차 득표수 2차 득표율 결과 당락
2003년 선거 아르헨티나의 부통령 33대 승리를 위한 전선      22.24% 4,312,517표   2위  [2]
2007년 선거 부에노스아이레스 주지사 99대 승리를 위한 전선     56.82% 3,142,270표   1위  
2011년 선거 부에노스아이레스 주지사 99대 승리를 위한 전선    55.06% 4,165,549표   1위  
2015년 선거 아르헨티나의 대통령 46대 승리를 위한 전선      37.08% 9,338,449표      48.66% 12,317,330표 2위 낙선

각주편집

  1. Catherine E. Shoichet (2015년 11월 22일). “Argentina elections: Daniel Scioli concedes defeat”. CNN. 2015년 11월 21일에 확인함. 
  2. 아르헨티나에서도 결선투표가 실시될 수 있었으나 현실화되지는 않았다. 2003년 아르헨티나 대통령 선거에서는 1983년 민주화 이후 처음으로 집권당인 정의당에서 후보를 단일화하지 못했다. 그 결과 이미 두번씩이나 대통령으로 재임하며 인기가 떨어진 메넹을 비롯하여 키르츠너와 사아까지 같은 당에서 출마했다. 제1라운드 결과 메넹이 24.45%, 키르츠너가 22.24%, 시아가 12.11%를 득표하여 어느 누구도 최소 득표 기준(45%)을 넘지 못했다. 이에 따라 아르헨티나 선거법에 의하여 결선 투표가 예정되었지만 메넹은 제2차 라운드를 포기하고 키르치너에게 대통령 직을 양보했다. 여론조사에 따르면 키르츠너가 70%라는 압도적인 지지를 받고 있었기 때문이다.

외부 링크편집

전임
카를로스 알바레스
(공석)
제33대 아르헨티나의 부통령
2003년 5월 25일 ~ 2007년 12월 10일
후임
훌리오 코보스
전임
카를로스 알바레스
(공석)
제33대 아르헨티나의 상원의장
2003년 5월 25일 ~ 2007년 12월 10일
후임
훌리오 코보스
전임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정의당 총재 권한대행
2009년 6월 29일 ~ 2009년 11월 11일
후임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전임
네스토르 키르치네르
정의당 총재 권한대행
2010년 10월 27일 ~ 2014년 5월 8일
후임
(권한대행)에두아르도 펠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