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닐 알렉산드로비치

다닐 알렉산드로비치(러시아어: Даниил Александрович, 1261년 ~ 1303년)는 모스크바 대공국[1]의 시조이자 초대 군주이다. 류리크 왕조 출신이다.

다닐 1세
Danila titularnik 2.jpg
제1대 모스크바 공작
재위 1283년 ~ 1303년
후임 유리 3세
부왕 알렉산드르 넵스키
이름
다닐 알렉산드로비치
신상정보
출생지 모스크바
사망지 모스크바
국적 모스크바 공국
왕조 류리크 왕조
부친 알렉산드르 넵스키

생애편집

보리스 미하일로비치(1226~1283)의 조카인 그는 1263년 야로슬라프 3세에 의해 모스크바 지역을 영지로 획득하였고, 1283년류리크 왕조의 왕위에 올라 모스크바 대공국[2]을 건국하였으며, 1303년에 죽을 때까지 모스크바 공국을 통치하였다. 


1261년, 다닐 알렉산드로비치는 블라드미르 대공국의 수도 블라디미르에서 알렉산드르 넵스키 대공의 아들로 태어났다. 1263년, 다닐이 2세일 때 아버지가 죽자 유산 중에서 가장 가치가 낮은 모스크바를 영지로 받았다. 다닐은 자신의 작은 공국을 건설하고 영토를 확장하는 데에 노력을 집중했다.

1303년, 42세의 나이에 죽었다.

각주편집

  1. 당시에는 모스크바 공국
  2. 당시에는 모스크바 공국
모스크바 공국의 공작

1283년 ~ 1303년

후임
유리 3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