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보 (영화)

대한민국의 영화

담보》는 2020년에 개봉한 대한민국영화이다. 강대규 감독[A]이 연출하고 성동일, 하지원, 김희원, 박소이, 김윤진이 출연했다. 1993년과 2000년대의 배경으로 제작된 영화이며, 사채업자 두석과 종배 아저씨 같은 승이 의 성장하는 이야기를 다루었다.[1]

Picto infobox cinema.png
담보
Pawn
담보 포스터.jpg
감독강대규
제작윤제균
한성구
최준호
각본윤제균
손주연
출연성동일
하지원
김희원
박소이
음악정진호
촬영윤주환
편집양진모
제작사JK필름
레드로버
배급사CJ 엔터테인먼트
개봉일2020년 9월 29일 (2020-09-29) (대한민국)
시간113분
국가대한민국
언어한국어

줄거리편집

1993년 인천 사채업자 두석과 종배는 길을 걷던중 자기 돈을 갚지 않은 명자와 그녀의 9살 딸 승이가 같이 길을 걷고있는걸 발견했다. 종배는 곧바로 가던길을 막아서도 돈을 갚든지 자신이 믿을수 있게 담보라도 달라고 했지만 명자는 돈도 없고 담보는 더더욱 없다며 맞섰다. 이에 화가 난 두석은 승이를 멋대로 데려와서 내일까지 돈을 갖고오라고 통보한다. 하지만 다음날 약속한 시간이 되어도 명자는 나타나지 않았고 그녀가 아이까지 버린게 분명하다고 여기려던 찰나, 뜻하지 않은 소식이 전해진다.

바로 명자가 내일 고국으로 추방당할 예정이라는 것이었다. 그리고 명자는 두석을 만나 승이의 큰아버지 '최병달'이 자길 대신해서 돈도 갚아주고 승이를 키워줄거라고 한다. 이후 진짜 명자의 말대로 최병달이 터미널에 아이를 데리러 나왔다. 약속한 돈도 받았고 아이도 무사히 데려갔으니 두석으로써는 모든 일이 끝난것이었지만 어째 마음 한켠이 허전하기만 했다.그 예감이 맞았는지 큰 아버지는 승이를 30만원에 팔아 버린다. 그것을 늦게나마 안 두석은 승이를 찾으려 노력했지만 승이를 찾지못해 포기하려던 찰나! 승이를 30만원에 대려갔다는 사람을 알게되고 그 사람은 주류점 사장님 이고 승이를 하녀 처럼 부려먹고, 화가난 두석은 승이를 구하기위해 열심히 유리를 깬다.

캐스팅편집

영화정보편집

  • 색즉시공》 《해운대》《1번가의 기적》 등을 함께 한 하지원은 JK필름 윤제균 감독과 10년 만에 이 작품으로 다시 작업한다.[1]
  • 성동일, 하지원, 김윤진, 김희원, 아역 박소이 배우 등이 출연을 확정한 가운데 2019년 4월 19일 대본 리딩과 고사를 마치고 22일부터 인천 일대서 첫 촬영에 돌입했다.[2]
  • 국제시장》을 같이 작업한 김윤진윤제균 감독이 무려 6년만에 재회하는 작품으로서, 강대규 감독과는... 《하모니》이후 10년만에 본 작품을 통해 전격 재회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내용
  1. 강대규: 《하모니》(감독)
출처
  1. “KBS 스토리매거진”. 《성동일, 하지원, 그리고 김윤진 영화 <담보>》. 2019년 3월 19일. 
  2. “KBS스토리매거진”. 《성동일-하지원-김윤진-김희원, 영화 <담보> 촬영시작》. 2019년 4월 29일.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