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더 퀸》(The Queen)은 1997년 8월 1일에 사망한 웨일스 공작부인 다이애나의 사망에 대한 영국의 왕가의 반응을 묘사한 2006년에 개봉한 영국의 가상 드라마 영화이다. 스티븐 프리어스가 감독, 피터 모건이 감독을 맡았으며, 헬렌 미렌이 주인공인 엘리자베스 2세 역을 연기했다.[3]

Picto infobox cinema.png
더 퀸
The Queen
감독스티븐 프리어스
제작앤디 해리스
크리스틴 랭건
트레이시 시워드
각본피터 모건
출연헬렌 미렌
마이클 신
제임스 크롬웰
헬렌 매크로리
앨릭스 제닝스
로저 앨럼
실비아 심즈
음악알렉상드르 데스플라
촬영아폰수 베아투
편집루차 추케티
제작사
배급사파테
개봉일2006년 9월 2일 (베네치아)
2006년 9월 15일 (영국)
시간103분[1]
국가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언어영어
제작비930만 파운드
흥행수익7790만 파운드[2]

영화에서 왕가는 다이애나의 사망에 대해서 가족장과 더불어 공식적인 왕가 출신의 사망으로 다루지 않으려고 했다. 이는 비탄의 대한 공식적인 표현을 원하던 일반적인 대중들의 편을 든 토니 블레어와 다이애나의 전 남편 웨일스 공 찰스의 의견과는 대조적이였다. 다이애나의 공식적 지위를 여기는 왕실 의례, 공화주의 문제까지 다루는 언론에 의해 문제는 더욱 악화되었다.

영화는 군주제에 대한 존경을 표하는 대중들의 정서 부활과 블레어 정부의 쇠퇴과 동시에 일어나던 시기에 개봉되었다. 마이클 신은 《라이벌》에서 했었던 토니 블레어 역을 다시 맡았고, 이후 《특별한 관계》에서도 같은 역으로 재출연했다. 《더 퀸》은 일반적인 평가와 주인공을 맡은 미렌에 대해 찬사를 얻었고, 그녀는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포함한 여러 상을 수상했다. 또한 미렌은 엘리자베스 2세에게서 찬사와 버킹엄 궁으로 저녁 식사 초대를 받기도 했다(그녀는 비록 할리우드에서 촬영 약속 때문에 참석할 수 없었다[4]).[5]

출연편집

각주편집

  1. THE QUEEN (12A)”. 《British Board of Film Classification》. 2006년 9월 1일. 2015년 9월 15일에 확인함. 
  2. “The Queen”. 《Box Office Mojo》. Internet Movie Database. 2010년 6월 27일에 확인함. 
  3. Bastin, Giselle (Summer 2009). “Filming the Ineffable: Biopics of the British Royal Family”. 《Auto/Biography Studies》 24 (1): 34–52. 2013년 5월 29일에 확인함. 
  4. Mirren 'too busy' to meet Queen BBC 뉴스, 10 May 2007
  5. Helen Mirren at the Oscars, news.scotsman.com Archived 2 May 2008 - 웨이백 머신.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