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이체 아이스하키 리가

도이체 아이스하키 리가(Deutsche Eishockey Liga, DEL, 데에엘)은 독일의 최상위 프로 아이스하키 리그이다. 1957년 설립된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를 승계하여 1994년에 재발족하였다. 2014년 현재 총 14개 팀이 참여하고 있다.

역사편집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는 기존 오버리가의 역할을 대신하기 위해 1957년 독일연방공화국에서 설립되었다. 도이체 아이스하키 리가는 1947년에 다시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를 대체하였으며, 한때 공식 로고에 '디 에르스테 분데스리가'(Die 1. Bundesliga)라는 명칭도 함께 사용하였으나 2012년부터 약자 DEL만 표기하고 있다.

기존의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는 상하위 2개 리그로 분할되어있었고, 많은 팀들이 부채에 시달리고 있었다. 다수의 투자자들은 상위 디비전에 있던 강한 팀들을 선호하였고, 팬과 투자자들은 상위 디비전에 있던 팀들의 강등을 막기 위해 선수들에게 더 투자하여 도이체 아이스하키 리가가 결성되기 전 2년 동안 예산이 25퍼센트 증가해왔다.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의 마지막 시즌이였던 1993-1994년에는 11개 팀만이 하위 디비전에 참여하길 원했고, 시즌 중간과 후에도 두개 팀이 도산하였다. 당시 독일 대중의 아이스하키 인기는 매우 낮았고, 안정적인 투자를 유치할 수 없었다. 결국 21개 중 20개 팀이 새로운 리그를 결성하는데 찬성하여 '도이체 아이스하키 리가 유한회사'가 설립되었다.

DEL은 소속 팀들이 경영에 참여하는 첫 독일 프로 스포츠 리그가 되었다. DEL은 미국내셔널 하키 리그(NHL)처럼 리그간 승격강등 제도를 없에 안정적인 리그를 만드는 데에 첫 목표를 두었다. 또한 DEL에 참여하는 팀들은 팀 유지 관리를 위한 규칙들을 수용해야한다.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의 상위 디비전에 있던 12개 팀과 하위 디비전의 6개 팀이 첫 설립팀이 되었다. 새 리그는 출범과 함께 크롬바허 맥주 양조 회사와 계약을 체결하고 새 리그 로고를 제작하였다.

기존 리그에서 겪었던 재정적 문제 해결은 리그 초기에 여전히 가시화되지 못했던 점이 있다.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의 마지막 리그 우승팀이였던 EC Hedos München은 1994년 12월에 파산하였다. DEL의 회장 프란츠 호프헤어는 새 리그의 결성과 함께 해당 팀에 참여 라이센스를 승인한바 있는데, 제대로된 사전 재정 검증이 없었다는 무수한 비판을 받았다.

1995년 유럽재판소축구 리그와 관련된 판결은 아이스하키 리그에도 영향을 미쳤다. 아이스하키-분데스리가는 절대 다수 독일 국적의 선수들로 이루어져있었으나, 같은 유럽연합 회원국 출신의 선수들은 외국인 선수 쿼터에 포함되지 않는다는 판례에 따라 다양한 출신의 선수들을 영입하는 계기가 되었다. 1995-1996년 시즌에는 97명의 유럽 연합 출신 선수들이 DEL에서 활동하였다. 이는 즉시 팀내 예산 절감 효과를 가져왔다. 그러나 반대로 몇몇 팬들의 반감을 사기도 하는 부작용을 초래하였다.

시즌편집

역대 우승 팀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