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듀란 듀란

(듀랜 듀랜에서 넘어옴)

듀란 듀란(Duran Duran)은 1978년 영국 버밍엄에서 결성된 팝 록 밴드이다. 1980년대 신스팝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이끌어 2차 브리티시 인베이전의 주역으로 자리잡았다.[1][2] 데뷔 초기에 Fab(ulous) Five라는 이름의 5인조 라인업 : 사이먼 르 봉(1958년 10월 27일생, 싱어), 닉 로즈 (1962년 6월 8일생, 키보드), 존 테일러 (1960년 6월 20일생, 베이스 기타), 로저 테일러(1960년 4월 26일생, 드럼), 앤디 테일러(1961년 2월 16일생, 기타)으로 활동하였다.

Picto infobox music.png
듀란 듀란
Duran Duran.jpg
토론토 에어 캐나다 센터 라이브 공연
기본 정보
국가 영국
장르 뉴웨이브
신스팝
팝 록
얼터너티브 록
활동 시기 1978년 ~ 현재
레이블 EMI, Capitol Records, Virgin Records, Parlophone, Hollywood Records, Epic Records, Tapemodem Records, Warner Bros. Records
관련 활동 더 파워 스테이션 (밴드), 아카디아, 나일 로저스, 마크 론슨, TV Mania
웹사이트 공식 웹사이트
구성원
사이먼 르 봉
닉 로즈
존 테일러 (베이스 기타 연주자)
로저 테일러
이전 구성원
앤디 테일러(탈퇴)
워렌 쿠쿠룰로(퇴출)
스터링 캠벨(탈퇴)
스티븐 더피(탈퇴)
앤디 위켓(탈퇴)
사이먼 콜리(탈퇴)
엘런 커티스(탈퇴)
제프 토머스(탈퇴)

이후 수많은 멤버 교체를 거치다 현재에는 사이먼 르 봉, 존 테일러, 닉 로즈, 로저 테일러의 4인조로 활동하고 있다.

밴드의 역사편집

1978 ~ 1980년: 결성 및 초기 활동편집

버밍엄 아트 스쿨의 학생 존 테일러와 닉 로즈는 1978년에 이 그룹을 결성하였다. 이 무렵 존과 닉은 버밍엄의 럼 러너 나이트클럽(Rum Runner nightclub)에서 밴드가 되길 원하였다. 그들은 로제 바딤 감독의 공상과학 영화 〈바바렐라〉(1968)에 나오는 악역 인물 "Dr. Durand Durand"의 이름을 따서 그룹의 이름을 명하였다.[3]

"자네'듀란 듀란'이라는 젊은 과학자에 대해 들어본 적 있나?" -바바렐라(1968)中

밴드의 첫 싱어는 스티븐 더피Steven Duffy였다.[3] 후에 사이먼 콜리Simon Colley가 첫 베이시스트로서 밴드에 가입하게 되었고 존은 그 시점에서 일렉트로닉 기타를 연주하였다. 이는 밴드의 첫 라인업이지만, 콜리가 떠나면서 뉴캐슬 출신의 기타리스트 앤디 테일러가 들어왔다.[4][5] 1979년 더피가 그룹을 떠나고, 그들은 댄스 음악에 흥미를 가진 드러머 로저 테일러를 만나 영입시켰다. 로저는 그 이전에 관객으로서 듀란듀란이 공연하는 걸 본 적이 있었는데 (그의 말을 빌리자면) 어쩌다 듀란듀란과 같이 해보라는 이야기를 전해 듣게 되었다. 존 테일러는 이때 정식 베이시스트가 되었고, 1980년 5월 버밍엄 대학교 연극과 학생 사이먼 르 봉이 리드 보컬로 들어왔다. 그는 럼 러너 클럽에서 일하였던 전 여자 친구 피오나의 소개로 보컬 오디션을 보게 되었다.[4]

클럽의 소유자 폴과 마이클 베로우 형제brothers Paul and Michael Barrow는 밴드의 매니저가 되었고[4], 밴드가 연습하지 않을 때에는 클럽의 여러 일을 하도록 도와주었다. 1980년에 그룹은 2개의 비디오 테이프를 녹음하였고, 버밍엄과 런던을 오고가며 클럽에서 상연하였다.

1980 ~ 1982년: 데뷔 앨범 'Duran Duran'편집

이들은 EMI와 계약을 맺고, 1981년 첫 앨범 《Duran Duran》을 발표하였다. 첫 싱글 "Planet Earth"는 영국차트 20에서 12위를 차지하였다. 다음 곡 "Careless Memories"가 37위에 진입한 후 세 번째 싱글 "Girls On Films"는 수많은 관심을 끌어들였다. 이 곡은 뮤직 비디오가 촬영되기 전 영국 차트에서 5위권에 올랐다. Girls On Film의 뮤직비디오는 MTV미국 진출 2주 전에 촬영되었는데, 영국에서 BBC에 의해 금지되고, MTV에서도 방송금지되며 미국 최초로 선정성에 의해 방송을 금지당한 뮤직비디오가 되었다.[6] 현재 듀란듀란의 유튜브 채널에 게시된 것은 온에어를 위한 검열본이다.

1982년 두 번째 앨범 《Rio》를 발표하였으며, 이 앨범에는 "My Own Way", "Hungry Like The Wolf", "Save A Prayer"와 타이틀곡 "Rio" 등이 수록되어 있다. 이 앨범부터 듀란 듀란은 미국 시장까지 인기를 끌기 시작했고, 그들은 오스트레일리아, 일본, 미국 투어를 진행했다. 다이애나 황태자비는 듀란 듀란을 자신의 제일 좋아하는 그룹으로 선언하였다.[7]

Rio 앨범 수록곡들의 뮤직비디오를 촬영하는 데는 사건 사고가 꽤 많았다. Rio에서는 존이 앤디를 바다로 집어던지는가 하면 (존: 음 사실 그 장면에서 앤디는 앞으로 자기가 떨어질 줄도 모르고 있었습니다. 근데 제가 보트 밖으로 그냥 던져버렸죠. 뭐 계획에 없던 일이기도 했지만, 걔 엄청 화나 있더라고요...)[8] 사이먼은 전화기 씬에서 기술적 문제가 발생해 바다에 빠진 채 나오지 못하고 익사할 위기에 처했다. 디렉터 러셀이 후에 "그가 폐활량이 좋아서 다행이었습니다." 라고 언급한다. 스리랑카에서의 Save a Prayer 촬영 때에는 앤디가 코끼리 비강에서 분출된 물을 뒤집어쓴 후 열대 바이러스성 질병에 걸렸다.[9] 스리랑카의 더운 기후와, 종교적 이후로 맨발로 촬영해야 했던 멤버들이 뜨거운 돌 위에서 계속 이어지는 촬영에 지쳐 노래 가사를 립싱크 하는 대신 Fuck You, Russell! 이라고 디렉터를 욕했다는 이야기도 있다. 또한 중간의 고원 지대 장면에서는 헬리콥터가 착륙하지 못하여 닉과 사이먼이 헬리콥터에서 뛰어내려야 했다.[10]

1983 ~ 1985년: "The Fab Five"편집

첫 앨범에 수록되었던 "Is There Something I Should Know?"가 1983년에 발표되어 영국 차트 1위, 미국 차트 4위를 차지하였다. 그 앨범의 흥행 기간 중에 닉 로즈와 사이먼 르 봉이 MTV의 게스트였다. 같은 해에 이들은 세 번째 앨범 《Seven and the Ragged Tiger》를 발표, 듀란 듀란의 3개의 앨범에서 나온 5개의 히트곡들이 미국 톱 20에 들어갔다.

그해 첫 싱글 "New Moon On Monday"는 영국 차트 9위를 차지하였고, 다음 싱글 "The Reflex"는 각각 영국에서 5주간 차트 1위, 미국에서 차트 1위로 자리매김했고 전 세계에 걸친 성공적 히트곡이 되었다. 그해 후반기에 싱글 "Union of the Snake"를 발표하고, 1984년 첫 4개월 동안 전 세계 순회 공연을 가진 후 4번째 앨범 《Arena》를 발표하였다. <Arena>의 싱글 "The Wild Boys"는 영국과 미국 모두 차트 2위를 차지하였다. Wild Boys의 뮤직 비디오(1984년 기준 110만 달러, 그러니까 현재 가치로 250만 달러, 약 25억원 가량을 들여 촬영했다[11])의 풍차 씬에서 기술적 문제 때문에 사이먼이 한 번 더 익사할 위기에 처해 스쿠버 다이버들을 투입해야 했다.[12][13] 그가 묶인 풍차가 사이먼이 물에 반쯤 잠긴 상황에서 멈춘 것이다.

1984년 전미 투어 "Sing Blue Silver" 에서 74개 도시, 약 55만 명의 관객을 상대로 공연하였다.[14]

그해 말, 영국에서 가수들이 아프리카 난민들을 위하여 Band Aid를 결성하여 "Do They Know Christmas?"를 발표하였는데 사이먼 르 봉은 조지 마이클스팅 사이에서 노래를 불렀다. 공식 뮤직비디오에는 존 테일러와 닉 로즈, 앤디 테일러도 등장한다.

유명 보드게임 제작자 밀튼 브레들리가 만든 'Into The Arena' 라는 이름의 Wild Boys 세계관 듀란듀란 보드게임이 1985년 출시되었다.[15] 게임시간 약 30분, 2~4인용, 연령은 7+이다.

1985년 007 시리즈의 14번째 영화 A View To A Kill의 동명 주제가를 발표하였다. 이는 제임스 본드 영화의 오리지널 사운드트랙 중 유일하게 빌보드 차트 1위를 달성한 곡이다. 2주 연속 빌보드 1위를 달성했고, 제 43회 황금종려상 최고의 주제가상에 노미네이트 되었으나 라이오넬 리치의 "Say you, Say me"(영화 '백야' 주제가 - 빌보드 4주 연속 1위)에 밀려 수상하지 못했다.

1985년 7월 13일 라이브 에이드가 열릴 때, 필라델피아에서 공연을 진행했다. 사이먼은 이후 이 공연이 자기 인생의 최악의 공연이었다고 언급했다. A View To A Kill에서는 그의 보컬 인생 최대의 실수를 내었고, 밑에서 서술할 사이드 프로젝트 시기로 인해 1년 동안 5인조로 연습해 볼 기회가 없어, 삐걱거렸다는 비판 또한 많았다. (일부 언론은 '라이브 에이드에서 벌어진 재앙'이라고 묘사했다.) 공연이 진행된 기간의 빌보드 차트 1위가 그들의 곡 A View To A Kill이었으니 정점을 찍음과 동시에 전환점이 찾아온 것이다. 이 공연을 끝으로, 이들은 2001년까지 5인조 체제로 돌아오지 못한다. 여기서 듀란 듀란의 황금기 역시 서서히 막을 내리기 시작한다.

1985년: 사이드 프로젝트와 라이브 에이드편집

사이드 프로젝트 시기에 대해 앤디 테일러는 자신의 자서전에서 이렇게 회고했다.

"듀란듀란은 이미 수개월 전에 갈라졌었습니다. 그 사실을 우리들만 몰랐던 것이지요."[16]

이 말인즉슨, 이 무렵, 존 테일러와 앤디 테일러가 밴드를 떠나 로버트 파머토니 톰슨을 만나면서 펑크 록 밴드 "더 파워 스테이션"(Power Station) 그룹에서 활동을 하였고, 사이먼 르 봉("그래. 그렇다면 나 역시 한동안 항해를 해야겠군." 이라며 아카디아를 만든 장본인. 약 1년 간 앤디와의 언론싸움의 주체가 된다), 닉 로즈, 로저 테일러는 신스 팝이 주체가 되는 "아카디아"(Arcadia)를 결성하였다. 로저 테일러는 아카디아의 첫 드러머인 동시에 더 파워 스테이션의 앨범 작업 중 드럼 연주에 공헌하기도 하였다.

라이브 에이드에서 파워 스테이션 또한 무대에 올랐다. 2003년 존의 회상을 빌리자면, "사이먼과 로저, 닉이 들어왔을 때, 우리는 이미 다른 팀 같았다. 앤디와 나는 머리를 길러 미국 록커 따위의 것을 하고 있었고, 그들은 유럽의 고상한 아티스트 같은 걸 하고 있었다. 머리 스타일로 전부 알 수 있었다. ...불길함."[17]

...멤버들이 서로 더 잘 보이려 해서 그랬을 수도 있고, 혹은 보컬 사이먼 르 본이 무리를 해서일... (중략)특히 80년대에 그들이 갈라져 만든 더 파워 스테이션과 아카디아는 아마 1980년대 최악의 밴드였을 것이다."[18] 밥 스탠리, <모던 팝 스토리>

이후 두 프로젝트성 짙은 밴드는 각각 한 장의 음반만을 내고 해체한다. 각각 파워 스테이션은 Some Like It Hot, 아카디아는 Election Day로 히트를 쳤다.

1986 ~ 1989년: 테일러/로즈/르 본 트리오편집

라이브에이드와 아카디아 활동 후에, 로저 테일러는 기진으로 의한 잠시 휴식을 취하기 위하여 밴드를 떠났고(농업 종사 기간), 앤디 테일러도 솔로로 전향하여 로스앤젤레스에서 자신의 솔로 앨범 《Thunder》를 발표하였다. 그의 록 계열 싱글 Take It Easy가 히트를 쳤다.[19]

사이먼 르 봉, 닉 로즈, 존 테일러 이렇게 3명의 듀란 듀란(당시 인터뷰에서 멤버들이 이 시기를 Fab Five에 비견해 Crucial Three라고 부르자는 제안을 한 바 있다. 하지만 보통은 존 닉 사이먼 트리오라고 지칭한다.)으로 남게 된 1986년에 그들의 프로듀서이자, 그룹 Chic의 기타리스트 나일 로저스와 드러머 스티브 페론을 기용하였다. 같은 해 9월뉴욕 브루클린 출신의 기타리스트 워렌 쿠쿠룰로를 영입하여, 그 다음 달 앨범 《Notorious》를 발표하였다. 해당 앨범의 타이틀곡 "Notorious"는 미국에서 2위, 영국에서 7위를 차지하였다.

1986년 DVD <Three To Get Ready>를 발매한다.

1988년에 발표한 다음 앨범 《Big Thing》에는 "I Don't Want Your Love" (미국 차트 4위), "Do You Believe In Shame?"과 "All She Wants Is" 등이 수록되어 있다.

1989 ~ 1991년: 다시 5인조로 활동하다편집

1989년 말기와 1990년 초기에 신스팝이 인기를 서서히 잃고, 힙합, 테크노 등의 장르가 선보이기 시작하였다. 이때 듀란 듀란은 워렌 쿠쿠룰로를 정식 멤버로 받아들인다.

1989년 02월 11일 첫 내한 공연을 가졌다.

1989년 말기 그들의 대표곡들을 모은 《Decade : Greatest Hits》가 발매되었다. 이때 밴드는 순회 공연 대신에 TV 쇼 등지에서만 공연을 가졌다.

1990년 정규 스튜디오 앨범 <Liberty>를 발표하였다. 싱글로는 "Serious"가 발표되었다. 이 시점부터 기타리스트 워렌 쿠쿠룰로의 영향을 받아 차츰 얼터너티브 록으로 성격이 바뀌게 된다.

1991년 초기에 스털링 캠벨이 그룹을 떠나고 만다.

1992 ~ 1996년: 4인조 활동 및 성급한 컴백편집

1993년 그룹은 《Duran Duran (The Wedding Album)》을 발표한다. 그해 발표된 싱글 "Ordinary World"는 미국에서 2위, 영국에서 6위를 차지하여 아이버 노벨로 상(Ivor Novello Award) 작사상을 수상하였다. 이후 같은 앨범에서 발매한 싱글 "Come Undone" (미국에서 7위, 영국에서 13위)을 발표한 후, 밴드와 녹음 레이블 양쪽 다 앨범의 평론 및 광고적 성공을 거두었다. 애초에 이런 음반은 안 팔릴 거라는 소속사와 비평가들의 예측을 당당히 깨고 세상에 나와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것이다. 이렇게 듀란 듀란의 2차 황금기가 잠시 찾아온다. 존 테일러는 듀란 듀란 생활에 회의를 느껴 탈퇴를 선언하였지만, 앨범의 흥행을 계기로 마음을 다잡는다. 중동, 남아메리카 등지에서 가진 투어는 사이먼 르 봉이 성대로 고통을 겪은 7개월 후에 정지되었다.

1995년에는 《Thank You》 커버 앨범을 발표하여, 밴드 벨벳 언더그라운드루 리드, 밴드 도어스 등 다양한 아티스트의 곡을 커버하였다. 해당 앨범의 작업 기간 동안 로저 테일러가 드러머로 돌아와 Perfect Day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나, 곧 다시 결별 인사를 치른다. 앞선 앨범 Duran Duran에 못 미치는 성적을 내었으나 90년대 후반의 활동을 살펴보면 판매량이 좋은 편이었다. 그러나 2006년 Q 매거진 독자투표 '이 시대 최악의 앨범' 1위에 선정되었다.[20]

1995년 사이먼과 이탈리아 성악가 루치아노 파바로티가 오디네리 월드를 듀엣으로 공연하였다.[21] 사이먼이 보스니아 내전 사태 기금을 위해 파바로티가 개최한 콘서트에 초청된 것이었다.

1995년 워렌 쿠쿠룰로와 닉 로즈의 사이드 프로젝트 'TV Mania'가 결성되었다.

이후 존 테일러는 1995년 아내와 이혼한 후 1996년 B5 레코드 레이블을 공동 창시하여 그룹 섹스 피스톨즈의 기타리스트 스티브 존스 등과 함께 첫 솔로 앨범 《Feelings Are Good and Other Lies》를 녹음한다. 결국 이 시기에 그는 듀란 듀란의 탈퇴를 결심한다. 동시에 스티브 존스, 더프 멕케이건, 맷 소럼과 함께 펑크 록 밴드 뉴로틱 아웃사이더즈를 결성하고 1997년 팬들의 집회에서 탈퇴를 선언하며 듀란 듀란 생활에 마침표를 찍게 된다.

1997 ~ 2001년: 존 테일러의 탈퇴, 두 번째 트리오편집

존 테일러가 탈퇴를 선언하고 떠난 후, 사이먼 르 봉, 닉 로즈, 워렌 쿠쿠룰로 3명의 멤버들로 남게 된 듀란 듀란은 1997년 앨범 《Medazzaland》를 발표하였는데, 미국에서만 발매되고, 영국에서는 발매되지 않은 단 하나의 앨범이다. 해당 앨범에 수록된 "Electric Barbarella"는 다음 해 그들의 두 번째 컴필레이션 앨범 《GREATEST》에 수록되면서 영국에서 알려졌다. 또한 "Electric Barbarella"는 세계 최초로, 인터넷 상에서 공식적인 다운로드/판매를 시작한 싱글이다.[22] 이 시기 작곡된 곡들은 모두 워렌 쿠쿠룰로와 닉 로즈, 즉 'TV Mania'의 작곡으로 표기되어 있다.

1998년 6월 27일 다이애나 황태자비 추모 공연에서 공연을 가졌다.[23]

2001년 앨범 <Pop Trash Movie>를 발표하였으나 듀란듀란의 커리어 중 최악의 판매량을 세웠다. 몇 년 간 듀란듀란이 부진하다 보니 국내 라이센스반의 말머리는 '20년 이상 음악을 이어 나가는 것이 대단하다. 비록 이전의 명예는 되찾기 힘들어 보이나 수많은 이들이 오고 나가는 팝 음악계에서 음반을 계속 내고 있다는 것에 감사할 따름이다.'라고 평론하고 있다.[24] 한국 라이센스반은 Someone Else Not Me의 에스파냐 어 버전을 별도로 수록하고 있다. 이 앨범에서 발표한 싱글 Someone Else Not Me의 뮤직비디오는 세계 최초의 '처음부터 끝까지 플래시 애니메이션을 사용한' 영상물이다

2001 ~ 2006년: 재결합편집

2001년 오리지널 5명의 멤버 - 사이먼, 존, 닉, 앤디, 로저 5인조로 재결합에 성공한다. 16년 만에 이루어진 이 재결합의 계기는 존이 사이먼에게 전화했고 예전처럼 죽이 맞아 반나절 동안 담소를 떨다 성사되었다는 이야기가 있다. 듣기에 앞뒤가 안 맞지만 본인들 오피셜이다.[5] 정식 멤버였던 워렌 쿠쿠룰로는 5인조의 재결합에 따라 어쩔 수 없이 밴드에서 빠질 수 밖에 없는 상황이었는데, 듀란 듀란 멤버들은 워렌 쿠쿠룰로에게 단 한 통의 팩스로 밴드 퇴출 통보를 해 버린다. 17년의 세월을 생각하면 심히 무례한 행동이었고 90년대의 히트곡들은 대부분 그가 작곡한 것들이었으나 워렌 쿠쿠룰로는 말 한 마디 없이 솔로 활동 및 타 밴드 활동을 이어나간다.

재결합 후에 여러 차례 '재결합 투어'를 진행했다. 2001년 듀란듀란이 6월 27~28일에 내한한다는 뜬소문이 섰던 바 있다. 실제로 공연 기획이 자세하게 진행되었던 것으로 보아, 스케줄, 개런티 문제로 무산이 난 모양. 이후 6월 17일에 일본 공연이 잡히면서 V Korea 국내 개국 축하쇼가 열리는 6월 18일에 내한하는 게 아니냐는 이야기가 돌았다. 섭외대상 가수 리스트에 있었고, 심지어 내한한다는 기사까지 떴다. 하지만 기사는 오보로 판정이 났으며 결국 또 한번 더 무산되었다.

2004년 2월 11일 38회 수퍼볼 XXXVIII 공연에서, "Wild Boys"가 수백만 명의 사람들을 끌어들였다.[25]

2001년부터 합숙을 시작하여 2004년 재결합 최초의 앨범 《Astronaut》를 발표하였다. 성적은 무난하게 좋았고, 2005년 7월 2일 라이브 8이 열릴 때 로마에서 공연하였다. 또한 라이브 앨범 <Live from London>을 발표하였다. 이렇게 재결합에 성공하고 음반을 내자 'Q 어워드 음악공헌상' 이니 '브릿 어워드 평생성취상' 이라느니 안 팔릴 때는 거들떠도 안 보던 세간이 떠들썩해지기 시작한다. 아이돌 이미지에서 벗어나 떳떳하게 일어선 그들이었다. 비록 예전만큼은 아니었으나, Fab Five는 충분히 유명세를 탔다.

2006 ~ 2008년: 'RCM'과 앤디 테일러의 두 번째 탈퇴편집

5인조의 화려한 귀환도 잠시, 2006년 5인의 오리지널 멤버 중 앤디가 떠나면서 다시 4인조로 앨범 작업을 하게 된다. 앤디가 떠난 사유는 불분명하다. 본인들의 자서전을 참고해도 1980년대 무렵 어떤 사건을 계기로 이미 앤디와 밴드 사이에 갈라진 벽이 컸고, 그 이유로 밴드 멤버들이 모두 그에게서 등을 돌렸다는 것 밖에 유추할 수 없다. 이후 2007년 발매한 앨범 Red Carpet Massacre 활동 시기에 언급이 나온 적은 있으나, 존은 사이먼에게, 사이먼은 닉에게 말을 돌리는 식의 반응을 보인다. "(사이먼)그건 우리 밴드의 비공식 변호인(웃음) 닉 로즈가 대답해 줄 겁니다."[26] 해당 방송에서 사이먼이 앤디와 헤어진 이후 아무 말도 오간 것이 없었다고 발언하였으나 2008년 출간된 앤디 테일러의 자서전에는 분명 그가 사이먼에게 "정말 유감이다. 어떻게 되었는지는 모르겠는데 정말 슬프다고." 라는 식의 이메일을 보냈다는 내용이 나온다. 닉은 이후 2009년에 "앤디가 없는 편이 듀란 듀란에게 유익하다. "라며 넌지시 언급한다.[27]

2007년에는 저스틴 팀버레이크, 팀발랜드 등과 함께 작업한 앨범 《Red Carpet Massacre》(이하 RCM)를 발표하였다. 저스틴 팀버레이크와는 2004년 브릿 어워드 시상식에서 인연이 닿아 레코드사가 맺어줬다.[28][29] 싱글로는 Falling Down, Skin Divers를 발매했는데, 앨범과 싱글 둘 다 성적이 좋지 못했다. 이는 2001년 Pop Trash 이후 밴드의 가장 저조한 성적이며, 라인업을 감안해 보면 사실상 가장 실패한 것이라 봐도 상관 없다. 또한 기본적으로 작곡을 담당하는 존으로서는 팀버레이크와의 작업이 마음에 들지 않았던 모양.[30] RCM 딜럭스 에디션에 첨부된 메이킹 필름에서 닉과 사이먼이 팀버레이크의 음악적 면을 높게 평가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이후 2010년 BBC One Show에서 존이 팀버레이크와 팀발랜드를 비판할 때에는 되려 사이먼이 맞장구를 쳐준다.

2008년 4월 17일 내한하여 올림픽경기장에서 공연하였다.[31] 공연장의 음향 사양이 낮아 2부 일렉트로 세트Electro Set 공연을 진행하지 않았다.

"공연장에 들어선 순간, 죽여주게 섹시한 느낌을 받을 것이다. 특히 우리가 예전에 한국에서 했었던 공연보다 훨씬 더 멋지고, 좀 더 쿨한 공연이 될 것이다."[32]

RCM 활동기간의 1부와 2부 두 공연 의상 모두 2003년경부터 밴드의 담당 디자이너로 일하던 제프리 브라이언트Jaffrey Bryant가 제작하였다.[33]

2008년 앤디 테일러의 자서전 Wild Boy : My Life in Duran Duran이 출간되었다.

2009 ~ 2013년: 'AYNIN' 도미닉 브라운과 함께하다편집

2010년 마크 론슨 등과 작업한 앨범 All You Need Is Now(이하 AYNIN)을 발매하였다. 이 음반으로 듀란 듀란의 판매량은 1억 장을 넘기게 된다.[34]

"듀란듀란의 음반은 Rio 이후부터 잘못되었다." 마크 론슨(The One Show에서 사이먼의 언급)[35]

밴드 초기의 신스팝이 묻어나는 앨범으로, 이는 마크 론슨의 역할이 컸다. 이후 방송 프로그램에서 존이, "예전에 팀버레이크와 팀발랜드, 이렇게 같이 작업했는데, 그 사람들, 줄 있는 악기를 딱 보고서는, 어떻게 해야 할지 감을 못 잡더라. 반면에 이번에 마크 론슨, 이 친구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잘 알고 있었다." 하고 마크 론슨을 극찬하며, "우리는 예전으로 정말 많이 돌아가야 했다."라고 언급한다.[35]

2011년 Duran Duran : Unstaged에서 밴드 마이 케미컬 로맨스의 보컬 제라드 웨이가 등장하여 Planet Earth를 불렀다.

2012년 존의 자서전 In The Pleasure Groove : Love, Death, and Duran Duran 이 출간되었다.[36][37]

2012년 3월 12일에 올림픽경기장에서 내한공연을 진행했다.

2012년 6월 스티브 아오키가 Hungry like the Wolf를 EDM의 형식으로 리믹스하였다.[38]

2013년, 1995년 진행되었던 닉 로즈와 워렌 쿠쿠룰로의 사이드 프로젝트 밴드 TV Mania가 "Bored with Prozac and Internet?" 을 온라인 발매하여 다시 떠올랐다.[39]

2014 ~ 2018년: 'Paper Gods' 시기편집

2015년 허드슨, chic의 나일 로저스, 마크 론슨 등과 함께 작업한 앨범 <Paper Gods>를 발표하였다. 음반은 발표 첫 주에 빌보드 차트 10위를 기록하며 "그들이 (오디네리 월드 이후로) 22년만에 해냈다" 라는 반응을 얻었다. 싱글로는 "Last night in the City" "Pressure Off"를 발표하였다. Q 어워드에서 아이콘상을 받았으며[40], BBC IHeartRadio 라스베가스 뮤직페스티벌 2015에도 출연하였다.[41]

"닉에게 물었다. '요즘 노래 들어봤더니 베이스 기타 소리가 없는 것 같아.' 그가 대답하기를 '베이스 신디사이저라는 건데 한 수 가르쳐 줄까' 하더라." 존, Duran Duran Talks Paper Gods[42]

Last night in the city는 EDM의 성격을 많이 띄어 팬들에게 호감을 얻지는 못했다. 베이스 기타의 음색 대신 베이스 신디사이저를 도입했기 때문이기도 하다. 다만 Pressure off는 무난한 인기를 끌었다.

이 시기 로저는 밴드 일과는 별개로 DJ 일을 시작했다.[43] 나일 로저스와 함께 Pressure off 펑크 풍 리믹스를 제작하기도 했다.

Paper Gods 활동시기의 후반부는 아시아와 남미에 힘을 쏟았다. 최근 남미에서 재부상 중이기도 하다. 2017년 4월 남미의 록페스티벌 Lollapalooza에서 아르헨티나와 브라질을 찾아 공연을 진행했다. 2017년 9월 9년 만에 일본을 다시 찾아 공연했다. 일본 내에서 인지도가 비교적 타 국가에 비해 높기에 5만 명 단위의 공연을 진행했고 비공식 라이브 앨범도 발매됐다.[44]

영국 법원, 듀란듀란의 미국 종결권 주장 불인정편집

2017년 자신들이 10대 시절 창작했던 음악들에 대해 미국 연방저작권법상의 종결권(termination right)을 행사하여 저작권을 회복하려던 시도가 있었다.[45]

1980년대 듀란듀란의 멤버들은 자신들이 창작한 음악저작물에 대해 선지급 로열티를 받기로 하고 그에 대한 저작권을 영국 음반사 Gloucester Place Music(Sony/ATV 소유)(이하, 글로스터)에게 모두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하였다. 계약 기간 동안 그들은 Girls on Film, Rio, A View to Kill and Hungry Like the Wolf 등 인기곡을 포함해 총 38곡의 음악을 작사, 작곡하여 해당 음악에 대한 저작권을 모두 글로스터에게 양도하였다.

이후 2014년 듀란 듀란과 앤디 테일러는 미국 연방저작권법에 규정된 종결권에 따라 저작권 이전 계약을 종결하겠다고 저작권자인 음반사 글로스터에게 통지하였다. 이에 글로스터는 듀란듀란을 상대로 계약 위반소송을 영국 법원에 제기하였다. 글로스터 측은 듀란듀란과 체결한 저작권 양도 계약은 영국법을 기반으로 한 것으로 듀란듀란이 미국법상의 권리를 행사할 수 없다고 주장하였다.[46]

"우리는 30년도 더 전에, 아무것도 모르는 10대로서 계약서에 서명했다. 만약 이 판결이 검토되지 않는다면, 우리 세대의 모든 작곡가들에게 매우 좋지 않은 전례가 될 것이다." 닉 로즈[47]

영국은 저작권 계약과 관련하여 계약자유의 원칙을 고수하고 있으며 종결권에 관한 규정을 두고 있지 않다. (다만 상속인은 저자 사망 후 25년이 경과하면 저작권을 회복할 수 있다.) 이 사건을 맡은 영국 고등법원의 리처드 아놀드 판사는 듀란듀란이 미국 연방저작권법 제203조에 근거하여 종결권을 행사하였으나 양 당사자가 체결한 계약은 영국법의 적용 대상이므로 해당 종결권 주장은 받아들일 수 없다고 판결을 내렸다. 따라서 듀란듀란의 계약 종결 통지는 당사자 간의 계약을 위반한 것에 해당하며, 또한 저작권 양도 계약 내용을 분석해 볼 때 당사자들의 의도는 듀란듀란이 창작한 음악들에 대한 모든 저작권을 저작권 보호 기간(제작자 사후 50년) 동안 글로스터측이 보유하는 것으로 해석하는 것이 타당하다고 선언하였다.[48][49]

2018 ~ 현재편집

2017년 12월 사이먼은 2020년 07월 16일 새로운 음반과 함께 컴백할 것이라고 밝혔다.[50] 이에 대해 2020년 7월 16일은 밴드에 사이먼까지 들어와 5인조 라인업이 결성된 지 40주년이 되는 날이다. 2003년의 경우 78년 기준으로 25주년 기념을 했으면서 현재는 2018년에 40주년 기념을 하지 않고 왜 2020년에 40주년 음반을 내냐는 식의 논란이 있었다.

2018년 11월 26일자 공식 트위터[51]에 15번째 스튜디오 앨범 작업에 들어갔다는 내용이 기재되었다. 도미닉 브라운, 마크 론슨과 함께 작업 중이다.[52]

2019년 3월 28일 2019년 로큰롤 명예의 전당 퍼포머스 부문에 록시 뮤직이 헌액됨에 따라 그들의 헌액자를 맡게 되었다.[53]

레이블편집

라인업편집

현 멤버편집

  • 사이먼 르 봉 - 리드 보컬 (1980~)
  • 존 테일러 - 베이스, 백그라운드 보컬 (1980~1997; 2001~) 메인 기타, 백그라운드 보컬(1978~1980)
  • 닉 로즈 - 키보드, 백그라운드 보컬, 사운드 이펙트 (1978~)
  • 로저 테일러 - 드럼, 퍼커션 (1979~1986; 2001~)
  • 도미닉 브라운(세션) - 메인 기타, 백그라운드 보컬 (2006~)

전 멤버편집

  • 스티븐 더피 - 리드 보컬, 드럼 (1978~1979); 베이스 (1978)
  • 사이먼 콜리 - 베이스 (1978~1980)
  • 앤디 위켓 - 리드 보컬 (1979~1980)[54]
  • 알란 커티스 - 메인 기타 (1979~1980)
  • 제프 토마스 - 리드 보컬 (1980)
  • 앤디 테일러 - 메인 기타, 백그라운드 보컬 (1980~1986; 2001~2006)
  • 워렌 쿠쿠룰로 - 메인 기타, 베이스, 백그라운드 보컬 (1989~2001)
  • 스털링 켐벨 - 드럼 (1989~1991)


 

음반 목록편집

정규 음반편집

  • 《Duran Duran》 (1981년)
  • 《Rio》 (1982년)
  • 《Seven and the Ragged Tiger》 (1983년)
  • 《Notorious》 (1986년)
  • 《Big Thing》 (1988년)
  • 《Liberty》 (1990년)
  • 《Duran Duran (The Wedding Album)》 (1993년)
  • 《Thank You》 (1995년)
  • 《Medazzaland》 (1997년)
  • 《Pop Trash》 (2000년)
  • 《Astronaut》 (2004년)
  • 《Red Caepet Massacre》 (2007년)
  • 《All You Need Is Now》(2010년)
  • 《Paper Gods》(2015년)

라이브 음반편집

  • 《Arena》 (1984년)
  • 《Live from London》 (2005년)
  • 《Live at Hammersmith '82!》 (2009년)
  • 《A Diamond in the mind : Live 2011》 (2012년)

편집반(컴필레이션)편집

  • 《Decades : Greatest Hits》 (1989년)
  • 《Greatest》 (1998년)
  • 《The Essential Collection》 (2000년)
  • 《The Biggest and the Best》 (2012년)

리믹스 음반편집

  • 《Night Versions》 (1998년)
  • 《Strange Behaviour》 (1999년)

Box Set편집

  • 《Singles Box Set 1981 - 1985》 (2003년)
  • 《The Singles 1986 - 1995》 (2004년)

수상 및 후보편집

범장르성편집

긴 시간 동안 다양한 장르의 음반을 작곡하다 보니 듀란 듀란이 록 밴드인가 팝 밴드인가 하는 얘기가 많다. 팝이라고 보기에는 대중성보다 "내 마음대로 하라지" 성향이 짙은 편이나 또 록이라고 보기에는 모호한 부분이 있다. 듀란 듀란의 80년대 초 뉴웨이브 음색부터가 존, 앤디의 영향을 받은 펑크 록(포스트 펑크) + 디스코 + 전자 음악의 결과물[55]이며 사이드 프로젝트 시기에 각각 펑크 록과 신스팝을 선보인다. 90년대부터 얼터너티브 록을 개척하면서 힙합의 영향을 받고, 90년대 말 일렉트로닉 록, 2000년대 들어 혹은 팝 록, 댄스 록, 2010년대부터 신스팝, 일렉트로 팝, 일렉트로닉 록으로 이어져 나갔다.

본인들도 범장르성을 얘기한 바 있어, 특정 장르에 매달리거나 하지 않는다. 존은 80년대 자신들의 뉴웨이브 이미지를 탈피하고 싶다고도 얘기한다.

영향력편집

현대의 음악가 중에서는 더 킬러스, 프란츠 퍼디난드, 패닉! 앳 더 디스코 등이 이들의 음악에 영향을 받았으며, 마크 론슨은 그가 9살 때 처음 듀란듀란 공연을 관람했을 때부터 팬이었고(현재는 존과 단둘이 여행 가는 정도의 절친이다) 저스틴 팀버레이크 역시 광팬이라고 언급한 적 있다.

그룹 방탄소년단의 프로듀서 방시혁명견만리 67회(2018년 02월 23일) '방탄소년단과 K-POP의 미래' 에서 어릴 때 우상이 듀란듀란이었으며 '얼굴도 잘생겼고 실력도 좋은' 이들이 그룹 방탄소년단의 영감이 되었다고 밝혔다.[56] 듀란듀란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2018년 05월 31일에 명견만리 방송 장면을 올리며 언급한 바 있다.[57]

힙합 장르에서도 듀란듀란의 노래를 기용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 예로 래퍼 노토리어스 B.I.G의 노래 Notorious B.I.G는 듀란듀란의 노래 Notorious를 샘플링했다. 인디 밴드 5 세컨즈 오브 서머의 노래 Hey Everybody! 또한 듀란듀란의 노래 Hungry Like the Wolf를 샘플링했다.[58]

타 매체에의 등장편집

2000년도 이후로 드라마 및 영화에서 언급을 많이 찾아볼 수 있게 되었다. 존 카니 감독의 영화 싱 스트리트(2016)에서 처음으로 나오는 노래가 듀란듀란의 Rio이다.[59]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의 영화 토르:라그나로크(2017)에서 브루스 배너 박사가 듀란듀란 Rio 앨범 커버 티셔츠를 입고 나온다. 듀란듀란 공식 트위터에서도 2017년 11월에 언급한 바 있다.[60]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영화 레디 플레이어 원(2018)의 수많은 이스터에그 중 듀란듀란이 등장한다. 중반쯤 주인공이 거울을 보며 자신의 복장을 고를 때 "듀란듀란?" 이라고 말하는 장면. 오리지널 사운드트랙에 Union Of the Snake, Wild Boys 등이 수록되어 있다. 이스터에그 포스터의 왼쪽 위에서도 듀란듀란을 볼 수 있다. 마크 길 감독의 영화 잉글랜드 이즈 마인(2018)에서는 듀란듀란의 1983년도 투어 포스터가 홀 입구 벽면에 붙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비디오게임 및 애니메이션계에서도 듀란 듀란을 찾아볼 수 있다. 애니메이션 스피드그래퍼의 주제가로 듀란듀란의 Girls on Film 일본어 버전이 차용되어 일본에서 한 번 떠올랐고.[61] 비디오게임 데빌 메이 크라이의 주인공 단테의 비주얼 모델은 존 테일러이다.[62] 비디오게임 디 이블 위딘 2의 엔딩음악은 Ordinary World를 HitHouse가 커버한 버전이다.[63] 비디오게임 와치독 2바이아레나 거리에 위치한 라디오 스테이션 중 Bay City Pop에서 듀란듀란의 노래 Planet Earth가 등장한다.[64] 오리지널 사운드트랙에도 수록되어 있다. 비디오게임 슬리핑 독스에는 Girls On Film의 Night 버전이 등장한다. 음악관련 비디오게임 기타 히어로 5에 듀란듀란의 Hungry Like The Wolf가 수록되어 있다. 기타 히어로와 비슷한 시리즈물인 비디오게임 DJ 히어로 DLC에 듀란듀란의 Girls On Film과 레이디 가가의 Poker Face 믹스가 수록되어 있다. (2011년 공연에서 듀란듀란은 Poker Face를 부른 바 있다.)

노래 가사에도 등장한다. 그룹 015B의 2012년 디지털 싱글 '80'에서도 '듀란듀란이 얼마나 멋있었는지 너희들을 모를걸'이라는 가사가 나오며. 가수 자우림의 노래 20세기 소년소녀에는 '마돈나의 가슴, 듀란듀란의 노래' 라는 가사가 등장한다.

유명 프로 격투기 선수 미르코 크로캅의 등장 음악이 듀란듀란의 Wild Boys이다. 그의 매니저가 추천해 주었다.[65][66]

마약 복용 논란편집

닉의 언급에 따르면 밴드의 가장 악질적인 약쟁이는 앤디였고, 본인 자서전에 따르면 존이라고 만만치는 않다.(그의 경우 약물보다는 알코올과 섹스 중독에 가깝다고 볼 수 있으나, 해당 부분은 존 테일러 항목에 기재 바람.) 닉과 로저를 제외하면 사이먼 포함 모두 복용자였다. (적어도 이 두 사람은 주기적 복용자가 아니었다. 그 예로 닉은 "많은 사람들이 복용하는 걸 봤는데, 다 부질없는 일이다..."[27]라고. )

이들은 1980년대 초부터 코카인을 사용해 왔고 2집 Rio를 녹음하면서부터 코카인 과다복용을 시작했다. 그런 가운데 쓰인 곡 Hold Back The Rain의 가사 일부는 사이먼이 존의 호텔룸에 끼워 놓았던 쪽지에 적힌 내용이었다. "그가 너무 많이 마시고, 과도한 약을 했다." 라는 말과 함께 사이먼은 이 이야기를 털어놓았다.[9]

"약? 비틀즈도 했고, 롤링 스톤즈도 했고, 더 클래시도 했는데 하고 싶어지지 않았겠는가." 존 테일러, Wild Boys (2004년) 中
“프랑스 파리 아테네 호텔의 스위트룸에서 자고 있는데 듀란듀란 관계자 한 명이 헐레벌떡 달려왔다.'일이 터졌어. 나쁜 뉴스야.' 그가 내민 신문의 1면에는 듀란듀란의 사진이 실려 있었다. 기사의 헤드라인은‘코카인에 미친 듀란듀란’이었다.”앤디 테일러, Wild Boy 中

결국 이 사태가 터지고, 밴드가 데뷔한 럼러너 클럽 대신 그 자리에 힐튼 호텔이 세워지게 된다. 사이먼과 앤디는 경찰 조사를 받아야 했다.[16]

이후 1984년 Arena 활동 시기에 '보드카병 사건Vodka bottle Incident' 라고 불리는 사건이 존에게 찾아온다. 마약에 취해서 깨진 보드카병 위에서 춤을 춘 것.[67] 앤디는 자서전에서 '바닥에는 혈흔이 낭자했고 그가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도 모르는 채 고통에 겨워 울부짖고 있었다' 며 '락 닥터가 존의 발을 수술하고 모르핀을 주사함과 동시에 의식을 유지하기 위해서 코카인을 들이키게 했다' 는 언급을 한다.

"부탁하지 않아도 (마약이) 늘 그자리에 있었다. 매일 술을 마시고 코카인을 흡입했다. 음식은 별로 먹지 않았다. 마약을 하는 것 - 그것이 나의 다이어트 방식이었다. 마약이 내 인생을 지배하고 있었다. 너무나 무섭고 괴로운 일이었다. 그래서 모든 것이 싫어졌다. 마약도, 술도, 여자도, 밴드도. 듀란듀란의 팬이길 그만뒀다. 정말 싫었다." 존 테일러, Sunday Mirror 지 인터뷰 中[68]

Fab Five가 해체되기 시작한 이유도 마약이었고, 이들은 유명 인사가 되는 것의 중압감이 마약을 하게 된 이유라고 토로했다. 현재는 1996년에 존을 마지막으로 모두 마약을 끊은 상황이다.

여담편집

팬덤편집

한국에서 80년대에 결성된 '듀라니스'는 한국의 (당시 활동을 멈춘) 비틀즈를 제외한 최초의 가수 팬클럽이었고,[69] 국내 팬클럽 문화의 초석을 다지는 역할을 했다. (영미권에서도 듀란듀란의 팬을 '듀라니Duranie' 라 칭하고 팬덤은 '듀라니스Duranies'로 표현을 통용한다.) 보통 듀라니스를 1기 팬클럽이라고 지칭한다. 89년도 내한 당시 팬클럽 회장이 손수 멤버들에게 한복을 입혀줬다. 닉과 사이먼은 아직도 한복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90년대의 Extraordinary Duranjin은 잡지로 가입 가능했고 두 달 간격으로 밴드의 소식지를 발매하는 등 체계적이었으나, 1997년 존 테일러의 탈퇴로 팬클럽을 해체하게 된다.

1993년 Duran Duran(The Wedding Album)의 트랙 중 'Sin of the City'에 수록된 한국어 대화를 녹음한 사람은 국내 팬 중 한 명이다.[70] 스튜디오에서 대화를 나누던 중 닉이 한국어의 느낌이 좋다고 생각해 차용하였다. 수록된 대화 내용은 '차도 못 만 드는 게 ....' 등의 내용이다.

현재 국내 팬커뮤니티는 1999년 7월 개설된 다음 듀란듀란 카페만이 존재한다. 약 10년 전까지는 공식 팬클럽 정도의 영향력을 발휘하여, 2008년 내한공연 때에는 듀란듀란 공식 측에서 표 공동구매 등을 지원해주었다.

기네스 세계 기록 보유편집

1980년대 초에 '세계에서 가장 큰 콘서트 전 소음' 으로 기네스 세계기록에 등재되었다. 공연 직전 팬들의 함성이 세계에서 제일 컸다고 보면 된다.[71] 이는 호주에서 기록되었다.

닉 로즈가 항상 자랑스럽게 얘기하는 이야기이다. 2011년 공식 사이트의 '팬들의 함성이 달라졌다' 라는 제목의 글에서도 그의 언급을 볼 수 있다.[72]

2018년 기네스북에 '세계 최초로 영국 차트에서 1위를 한 007 영화의 주제가' 부문에서 샘 스미스의 'Writings on the Wall'이 기록되었다.[73] 듀란듀란의 'A View To A Kill'은 유일하게 미국 차트 1위를 달성한 007 시리즈 주제가였으나 영국 차트에서는 끝내 2위에 머무르는 바람에 해당 부문은 33년 뒤에나 기록되게 되었다.

LGBT 지지표명편집

당시 노스캐롤라이나에서는 HB2가 막 제정된 상태였는데(성명서 참조), 이를 두고 주 내에서 논란이 들끓었다. 그러자 2016년 04월 16일 공연 예정이었던 듀란듀란은 법 제정에 반대의 표시로 공연을 취소하려 했으나 그 대신 무지갯빛 미국 국기를 띄운 채 다음과 같은 성명서를 발표하였고, 그 자신들도 스테이지 위에서 청원서에 서명하였다. 공연 2일 전 지지 성명서가 텍스트로도 업데이트되었다.[74][75]

"이 주(노스캐롤라이나)에 불어닥친 폭풍과도 같은 최근의 일에 존경을 표하며, 이번 토요일 공연의 취소여부를 고려했었습니다. 그러나 우리의 팬들, 그리고 이 이슈에 저희만큼이나 강한 감정을 느끼는 노스 캐롤라이나 주의 사람들을 위해 진행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저흰 이를 지지 성명서를 발표할 기회라 보았습니다."
"다시 이야기로, 온 역사에서 인종을 망라하고 오랜 시간 보였던 케케묵은 편견, 공포와 압박, 그런 종류의 낡은 것들로 돌아갑시다. 우리 듀란 듀란은 편협한 생각, 그리고 이 모든 추한 형태의 차별을 반대합니다. 이는 저희가 HB2(House bill 2-트랜스젠더의 성 정체성을 인정하지 않고 출생 시의 성으로 화장실 등을 출입하게 하는 당시 제정된 노스캐롤라이나의 법)의 전제에 반대함을 뜻하죠. 저희는 레즈비언, 게이, 바이섹슈얼 그리고 트랜스젠더 커뮤니티의 평등한 기회를 얻기 위한 권리를 지지합니다. 저희는 그들의 자유롭고, 행복하고, 성취된 삶을 살 권리를 지지합니다."
"만약 이 주에 주거하고 계시며, 같은 감정을 느끼신다면 이에 등록해주십시오. 당신이 투표할 수 있도록, 당신의 목소리가 들리도록 말입니다. 4월 25일 발표될 이 청원에 서명해주십시오. 당신은 구식의, 그리고 잔인한 이 법률 제정을 폐지할 힘을 가지고 있습니다."

각주편집

  1. 영미권 내의 2차 브리티시 인베이전The Second British Invasion의 정의를 따라 영국 뮤지션들의 미국 MTV에 진출한 1982년 ~ 1986년대를 해당 문서에서 2차 브리티시 인베이전으로 명명하였다. 간혹 1차 브리티시 인베이전을 로큰롤의 1960년대, 2차를 1970년대, 3차를 뉴웨이브 및 일렉트로팝의 1980년대 혹은 1980년대를 인정하지 않고 브릿팝의 1990년대를 3차로 칭하는 시각도 있다.(브리티시 인베이전 자체가 대중화된 용어가 아니다.)
  2. David Chiu (2013년 07월 09일). “A look back at 1983: The year of the second British Invasion”. CBSNews. 2019.01.29에 확인함. 
  3. Krassner, Katy. “Ask Katy FAQ”. 《Duran Duran Official》. 2019.02.03에 확인함. 
  4. Price, Simon (2015년 9월 10일). “Duran Duran on being snubbed by Dylan, riding rutting elephants in Sri Lanka and wearing pink trousers”. 《The Guardian》 (영어). ISSN 0261-3077. 2019년 2월 3일에 확인함. 
  5. Duran Duran Reunion Documentary (2004년) 2019.02.03에 확인함.
  6. Halperin, Shirley (2010년 10월 21일). “Too Hot For MTV: Ten Controversial Music Videos That Got Banned” (영어). 2019년 2월 21일에 확인함. 
  7. “Royals and their favourite music” (영어). 2012년 3월 7일. ISSN 0307-1235. 2019년 2월 18일에 확인함. 
  8. 재결합 시기에서 이 사건을 다시 들을 수 있다. 앤디를 바다에 집어던졌다면서요, 라는 진행자의 말에 존이 수긍하고, 이때 앤디가 "존, 너 아직도 사과 제대로 안 했거든?" 하니 존이 "오, 세상에나, 정말.....미안해 앤디..." 하며 장난조로 대답한다.
  9. “Duran Duran » 6 Things You May Not Have Known About Duran Duran’s RIO”. 2019년 2월 18일에 확인함. 
  10. R.), Marks, Craig (Craig (2011). 《I want my MTV : the uncensored story of the music video revolution》. New York: Dutton. ISBN 9780525952305. 2019.02.03에 확인함. 
  11. Runtagh, Jordan (2013년 09월 26일). “The 25 Most Expensive Music Videos Ever Made”. 2019년 2월 3일에 확인함. 
  12. Laws, Roz (2011년 3월 20일). “Arlene Phillips remembers the day Simon Le Bon nearly died during Duran Duran video”. 2019년 2월 18일에 확인함. 
  13. 사이먼 본인 말로는 자기가 익사할 위기에 처할 때마다 나왔던 '사이먼 르 본이 죽을 뻔했다' 라는 보도가 과장이었다는데, 정작 그 사고를 목격한 사람들 말로는 '과장이 아니라 참변이었다.' 이후 그는 사고로 한 번 더 죽을 고비를 떠안는다. 90년대의 오토바이 사고.
  14. Duran Duran : Sing Blue Silver Tour Documentary, 2019.02.22에 확인함
  15. Jake Rossen (2016년 8월 23일). “14 Justifiably Forgotten Milton Bradley Board Games”. 2019.01.30에 확인함. 
  16. 양형모 (2008년 09월 05일). “마약...여자....해체...파란만장 '듀란듀란'. 동아일보. 2019.01.24에 확인함. 
  17. Chiu, David (2015년 7월 10일). “Goodbye Is Forever: Duran Duran, Live Aid & the End of the Second British Invasion”. 2019년 3월 25일에 확인함. 
  18. 밥 스탠리, 배순탁, 엄성수 (2016.12.28). 《모던 팝 스토리 : 1950년부터 2000년까지 모던 팝을 이끈 결정적 순간들 = Modern pop story》. Buk Raipeu. 287~289쪽. ISBN 979-11-85459-65-3. 2019.02.20에 확인함. 
  19. Monday; September 01; Pm, 2008-07:09 (2008년 9월 1일). “Duran Duran 'split' after Live Aid disaster”. 2019년 2월 4일에 확인함.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20. Anthony Barnes (2006년 03월 26일). “The Worst Album....Ever!”. 《The Independent》. 2019.01.24에 확인함. 
  21. Greene, Andy; Greene, Andy (2015년 6월 2일). “Flashback: Simon Le Bon Sings Duran Duran Hit With Pavarotti” (영어). 2019년 2월 4일에 확인함. 
  22. “The History of the Music Industry's First-Ever Digital Single For Sale, 20 Years After Its Release”. 2019년 3월 25일에 확인함. 
  23. “Thousands in party tribute to Diana”. 《BBC News》. 1998년 06월 28일. 2019년 2월 20일에 확인함. 
  24. 서동인(세이클럽 엔터테인먼트 컨텐츠 프로그래머), "영국 뉴 웨이브의 기수 듀란 듀란의 신작 POP TRASH" (2000년 05월 25일), Pop Trash CPK-2266 (62266 2), 2019년 02월 20일에 확인함.
  25. “Duran Duran » DURAN DURAN PERFORMS AT THE NFL TAILGATE PARTY AT THE SUPERBOWL XXXVIII ON SUNDAY, FEBRUARY 1st”. 2004년 01월 26일. 2019년 2월 21일에 확인함. 
  26. Howard Stern TV Show, 2007년 10월 31일. 2019.01.24에 확인함
  27. Maloney, Alison (2009년 07월 15일). “Duran Duran » 80s icon talks drugs and girls”. 2019년 2월 18일에 확인함. 
  28. “Brit Award History: 2004”. 《브릿 어워드 공식 홈페이지》. 2004년 2월 17일. 2019.01.24에 확인함. 
  29. Simon Price (2011년 03월 17일). “A Quietus Interview - Boys On Film: Duran Duran Interviewed”. 《The Quietus》. 2019.01.24에 확인함. 
  30. 존이 "그거, *같은 악몽이었어." 라고 발언했다. 각주 13번의 링크 참고 바람.
  31. 몇 년 후 "가장 최악의 공연 장소는 단연 한국이다" 라는 발언을 꺼낸 바 있다. 이는 2012년 공연 이전이나 자세한 것은 확인 바람.
  32. 김지연 (2008년 03월 11일). '30주년' 듀란듀란 "40대 된 지금도 열정은 똑같다" (인터뷰)”. 《스타뉴스》. 2019.01.31에 확인함. 
  33. Salro. “duranasty.com interviews Duran Duran Wardrobe designer Jeffrey Bryant”. 2019년 2월 20일에 확인함. 
  34. “Duran Duran » Duran Duran Release Physical LP ALL YOU NEED IS NOW March 22, 2011 on S-Curve Records”. 2019년 2월 25일에 확인함. 
  35. BBC One, "The One Show". (2010년 11월 17일) 2019.01.31에 확인함
  36. Talks at Google, "John Taylor - Musicians at Google" (2013년 03월 07일), 2019.01.31에 확인함.
  37. Loose Women, 2012년 09월 12일, 2019.01.25에 확인함
  38. Duran Duran (2012년 6월 28일). “Hungry Like The Wolf: Steve Aoki vs Duran Duran - The New...”. 2019.01.24에 확인함. 
  39. Daw, Robbie (2013년 02월 19일). “Duran Duran's Nick Rhodes: 7 Questions About TV Mania's 'Bored With Prozac And The Internet?'. 《IDOLATOR》. 2019.01.31에 확인함. 
  40. “Q Awards 2015 : The Winners! Noel Gallagher, Foals, Ed Sheeran, Florence + Machine & More”. 《Q Magazine》. 2019.01.29에 확인함. 
  41. Lipshutz, Jason (2015년 07월 30일). “iHeartRadio Music Festival 2015 : Kanye West, The Who, Sam Smith”. Billboard. 2019.01.31에 확인함. 
  42. q on cbc, "Duran Duran Talks Paper Gods" (2016년 07월 13일) 2019.02.18에 확인함.
  43. “Duran Duran » Duran Duran's Roger Taylor who has come from the drum to the decks.”. 2019년 3월 25일에 확인함. 
  44. Paper Gods On Tour 2017 - Tokyo, 2019.01.24에 확인함
  45. 미국 연방저작권법은 제203조에서 종결권을 규정하고 있다. 저작자가 직접 1978년 1월 1일 이후에 이행한 저작권의 양도 또는 이용허락에 대한 배타적 또는 비배타적인 허여를 대상으로 저작자가 허여한지 35년이 되는 시점부터 5년간 해당 허여를 종결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즉 35년 후에 원작자가 저작권을 돌려 받을 수 있다는 이야기이다.
  46. Morgera, Elisa; Durán, Gracia Marín (2014). 《Article 37 – Environmental Protection》. Nomos. 1026–1047쪽. ISBN 9783845259055. 
  47. “Duran Duran 'shocked' after losing legal copyright battle” (영어). 2016년 12월 2일. 2019년 2월 25일에 확인함. 
  48. KCOPA(한국저작권보호원) (2017년 12월 27일). “저작권 보호 동향(2017년 12월호)”. 《한국저작권보호원》. 2019.01.31에 확인함. 
  49. Association, Press (2016년 12월 2일). “Reflex action: Duran Duran lose court battle over song rights”. 《The Guardian》 (영어). ISSN 0261-3077. 2019년 2월 4일에 확인함. 
  50. Katy's Kafe, 2017년 12월, 2019.01.23에 확인함
  51. “Duran Duran 2018, in the studio working on new music.”. 2018년 11월 26일. 2019.01.24에 확인함. 
  52. Jonesy's Jukebox, 2019년 03월 03일. 2019.03.09에 확인함
  53. Lifton, Dave. “Duran Duran to Induct Roxy Music Into Rock 'n' Roll Hall of Fame” (영어). 2019년 3월 9일에 확인함. 
  54. 음반 Girls On Film(1979 Demo)의 보컬이 앤디 위켓이다.
  55. 그 예로, 작곡을 담당하고 있는 존이 "평생 펑크 록을 좋아하다가 뒤늦게 디스코에 빠지고 말았다. 처음에는 내가 디스코를 이렇게 좋아한다는 것에 의구심이 들었다. (중략) 둘을 섞어서 새로운 걸 해보고 싶었다." 라는 언급을 한다.
  56. 조아라 (2018년 2월 23일). '명견만리' 방시혁, '듀란듀란'에 영감받아 방탄소년단 프로듀싱”. 《헤럴드 POP》. 2019.02.02에 확인함. 
  57. Duran Duran Official Instagram (2018년 05월 31일). “druanduran: The President of @bts.bighitofficial’sManagement, who also produces their music...”. 2019.01.24에 확인함. 
  58. Carl Wilson (2015년 10월 23일). “5 Seconds of Summer Goes From Boy Band to Men With 'Sounds Good, Feels Good': Album Review”. 빌보드. 2019.01.25에 확인함. 
  59. filmmusicreporter. “‘Sing Street’ Soundtrack Details - Film Music Reporter”. 《Film Music Reporter》. 2019.02.02에 확인함. 
  60. 정확한 주소는 확인 바람.
  61. “【いくつ知ってる?】オアシスからYESまで”洋楽アニソン”のオススメ曲8選 (2017年10月22日) - エキサイトニュース(6/8)” (일본어). 2017년 10월 22일. 2019.01.30에 확인함. 
  62. Koll, Johnny (2011년 08월 21일). “Duran Duran Influences&Devil May Cry”. 2019.01.24에 확인함. 
  63. Ito, Tom (2017년 10월 13일). “RETURN TO THE NIGHTMARE”. 《The Hit House Official》. 2019.01.30에 확인함. 
  64. Slazar-Moreno, Quibian (2016월 11월 17일). “Here's all the music featured in Watch Dogs 2”. 2019.01.31에 확인함. 
  65. Shaun Al - Shatti (2014년 3월 4일). “Mirko Cro Cop reflects on pride, the UFC, and why 'everybody was terrified of fighting Bob Sapp'. 2019.01.25에 확인함. 
  66. SPOTV, "[UFC] UFC Fight Night 64 가브리엘 곤자가 vs 미르코 크로캅 하이라이트 (04.12)" (2015년 04월 12일), 2019.01.31에 확인함.
  67. Taylor, Andy. 《Wild Boy, Chp.8 America-And Cracking Up》. 
  68. Ako, Suzuki. (2004년 1월 21일), BARKS
  69. 이재익 (2017년 02월 24일). “이재익의 아재음악 열전”. 《야광봉 없어도...'듀라니'들은 행복했네》 (한겨레신문). 2019.01.23에 확인함. 
  70. 김홍기 (2009년 10월 9일). “팝송에서 만나는 한글”. 2019.01.24에 확인함. 
  71. Craig Mclean (2011년 01월 18일). “Duran Duran Interview”. 2019.01.25에 확인함. 
  72. “Duran Duran : Fans' screams have changed”. 2011년 1월 24일. 2019.01.25에 확인함. 
  73. Copsey, Rob. “Sam Smith scores first ever Bond theme Number 1”. 《Official Charts》. 2019년 2월 6일에 확인함. 
  74. “Duran Duran on their upcominig show in North Carolina”. 2016년 04월 14일. 2019.01.24에 확인함. 
  75. Michele Amabile Angermiller. “Duran Duran Pledges Support for LGBT Community at North Carolina Show”. 《Billboard》. 2016년 04월 17일. 2019.01.30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