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레오폴트 폰 바이에른 왕자

레오폴트 막시밀리안 요제프 마리아 아르눌프 폰 바이에른 왕자(독일어: Leopold Maximilian Joseph Maria Arnulf, Prinz von Bayern, 1846년 2월 9일 ~ 1930년 9월 30일)는 바이에른 왕국의 왕족이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레오폴트 폰 바이에른
독일어: Leopold von Bayern
Prinz Leopold von Bayern 2 JS.jpg
지위
바이에른 왕자
이름
레오폴트 막시밀리안 요제프 마리아 아르눌프
Leopold Maximilian Joseph Maria Arnulf
신상정보
출생일 1846년 2월 9일(1846-02-09)
출생지 바이에른 왕국 뮌헨
사망일 1930년 9월 30일(1930-09-30) (84세)
사망지 바이마르 공화국 뮌헨
매장지 뮌헨 성 미하엘 교회
가문 비텔스바흐가
부친 루이트폴트 폰 바이에른 섭정왕자
모친 오스트리아 여대공 아우구스테 페르디난데
배우자 기젤라 폰 외스터라이히 여대공
자녀 엘리자베트 마리
아우구스테
게오르크
콘라트

군인 경력편집

루이트폴트 폰 바이에른 섭정왕자오스트리아 여대공 아우구스테 페르디난데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바이에른 왕국의 루트비히 3세 국왕은 그의 형이다. 15세 시절인 1861년 11월 28일에 바이에른 왕국 군대에 입대했고 1866년에는 오스트리아-프로이센 전쟁에 참전한 바이에른 왕국의 포병 부대에서 복무했다.

1870년에는 바이에른 왕국의 루트비히 2세 국왕의 지시에 따라 프로이센-프랑스 전쟁에 참전한 프로이센 왕국의 제3포병연대에서 복무했으며 프로이센 군대가 프랑스 스당을 공격하는 과정에서 큰 성과를 기록했다. 1870년 12월에는 바이에른 왕국 육군 소령 계급을 받았으며 대십자 철십자장, 바이에른 대십자 무공훈장을 받았다.

1873년에는 오스트리아 제국프란츠 요제프 1세 황제와 엘리자베트 폰 외스터라이히웅가른 황후의 둘째 딸인 기젤라 폰 외스터라이히 여대공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2남 2녀를 두었다. 1905년 1월 1일에는 바이에른 왕국 육군 원수 계급을 받았고 1913년에 퇴역했다.

제1차 세계 대전편집

제1차 세계 대전이 진행 중이던 1915년 4월 16일에는 독일 제국 제9군 사령관으로 임명되었으며 1915년 8월 4일 바르샤바에서 전개된 군사 작전에서 큰 성과를 기록했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1915년 8월 5일에는 대십자 막스 요제프 군사훈장을 받았고 1915년 8월 9일에는 푸르 르 메리트 군사훈장을 받았다.

1916년 8월 29일에는 오스트리아를 상대로 전개한 군사 작전인 잔인한 여름 작전을 통해 브루실로프 공세가 역전되면서 레오폴트는 파울 폰 힌덴부르크 육군 원수로부터 동부 전선에 참전한 독일 제국의 동부최고지휘관으로 임명되었다. 레오폴트는 제1차 세계 대전의 나머지 기간 동안에 이 직위를 맡았으며 독일 제국의 괴뢰 국가였던 폴란드 섭정왕국의 잠재적인 왕위 후보자로 여겨졌다.

레오폴트는 1918년 3월 4일까지 제1차 세계 대전 기간 동안에 철십자 훈장을 5번 받았으며 동부 전선에서의 전투를 종식시킨 브레스트-리토프스크 조약에 서명하면서 은퇴했다. 이 조약은 독일 제국에 매우 유리하게 적용되었기 때문에 레오폴트는 성공적으로 생애를 마무리했다. 1930년 9월 28일 뮌헨에서 사망했으며 그의 시신은 뮌헨에 위치한 성 미하엘 교회에 안치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