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프 니콜라예비치 오보린

(레프 오보린에서 넘어옴)

레프 니콜라예비치 오보린(Lev Nikolayevich Oborin, 1907년 11월 11일 ~ 1974년 1월 4일)은 러시아피아니스트이다.

Fotothek df roe-neg 0006204 002 Auftritt des Pianisten Lew Nikolajewitsch Oborin.jpg

러시아에서 최장로(最長老)로 활약했던 피아니스트였으며 교육가였다. 모스크바 태생으로, 부친은 철도기사이며, 피아노를 잘 쳤다. 9세 때부터 엘레나 구네시나에게서 가르침을 받았다. 1921년 모스크바 음악원에 입학, 1927년에는 바르샤바의 제1회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했다. 1930년부터는 모교의 교사, 1935년 이후는 교수 겸 피아노과 주임이 되었다. 명쾌한 연주를 하지만, 과도한 합리주의적인 방향으로 흐르지 않고 따뜻하고 평화롭다는 평을 듣는다. 베토벤의 작품을 잘 연주하지만, 차이콥스키의 <사계(四季)> 연주에도 뛰어났다. 또 무소르크스키의 <전람회의 그림>이나 다비트 오이스트라흐와 함께한 베토벤 바이올린 소나타 전곡 연주가 좋은 평을 듣는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