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위키백과 β

류샤오보(유효파; 중국어 간체: 刘晓波, 정체: 劉曉波, 병음: Liú Xiǎobō, 1955년 12월 28일 ~ 2017년 7월 13일)는 중화인민공화국의 전 정치 평론가, 반체제 인사, 작가, 노동 운동가. 알튀세르자본주의 비판 영향을 받은 서구 마르크스주의 계열의 청년 지식인 중 하나였다. 그가 남긴 아내는 류샤(중국어 간체: 刘霞, 정체: 劉霞, 병음: Liú Xiá)이다.

Picto infobox auteur.png
류샤오보 Nobel Prize.png
중국어: 刘晓波
출생 1955년 12월 28일(1955-12-28)
중화인민공화국의 기 중화인민공화국 지린 성 창춘 시
사망 2017년 7월 13일 (61세)
중화인민공화국의 기 중화인민공화국 랴오닝 성 선양 시
직업 반체제 인사, 작가, 정치 평론가
학력 길림 대학
북경 사범대학
장르 정치평론
수상내역 노벨 평화상 (2010년)
배우자 류샤 (1996년 ~ 2017년, 사별)

목차

생애편집

1955년 12월 28일 중화인민공화국 지린 성 창춘 시에서 태어나 지린 대학 중문과를 나왔으며 베이징 사범대학 중문과에서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 졸업 후 베이징 사범 대학에서 강의를 열기도 했으며 1988년 노르웨이 오슬로 대학에서 서구와 중국 현대 비교 문학 강사로 활동했다. 그해 말 미국 하와이 대학에서 옮겨가 베이징 대학의 리쩌허우 식의 과학적 사회주의에 기반한 마르크스주의론과 덩샤오핑의 생산력 발전론을 동시에 비판하는 중화인민공화국 현당대 문학 및 정치 등을 강의하였다.[1]

1989년 미국 콜롬비아대에서 방문학자로 체류 중이던 그는 중화인민공화국에서 천안문 사태가 발생하자 귀국하여 개혁을 위한 마오쩌둥 비판을 동양의 전통 문화와 연계하는 한편 중화인민공화국공자 비판 역시 주도하였던 자오쯔양5·4 운동 70주년 시위에 참여하였으며, 청년 대표 중 하나의 진영으로 앞서 중화인민공화국 정부와 협상을 벌였다.[2] 이후에 덩샤오핑을 비판하고 천안문 사태에 대해 정부 측 입장을 요구하던 시위파로 있은 뒤 20개월 동안 구속된 후 정부에 의해 풀려났으나 1996년 천안문 사태 희생 노동자들의 권리 회복을 요구하여 다시 노동 개조 3년형을 선고받기도 했다. 베이징 사범 대학 교사이자 노동 운동가로도 활동했던 그는 문화 대혁명에서 사인방의 조반파 노릇을 하였던 당시 동년배의 뭇 지식인들처럼 중국의 당시 역사적 변화의 무거운 흐름을 제대로 감지하지는 못하였다.[2]

구속 후 석방되는 과정을 번복하면서 반체제 잡지 기고자로 활동하다가 2008년 12월에는 해외에서 자금 지원을 받아 중화인민공화국의 반체제 학자, 법률사, 기자, 학계 인사 등 303명과 같이 새로운 정당을 신설해 민주를 실현하자는 08 헌장(중국어 간체: 零八宪章, 영어: Charter 08)을 해외로 선동해 조사를 받았다. 2009년 12월에 열린 재판에서 중화인민공화국 전복 선동 혐의로 징역 11년형을 선고받은 이후에 랴오닝 성 진저우 시의 교도소에서 복역하였다.[3] 그의 수감은 1989년 천안문 사태로 처음 수감된 이후에 네 번째였다.

2017년 5월에는 간암 말기 진단을 받았다. 2017년 6월 26일에 가석방되었다. 그는 중국 의대 부속 제1병원에서 투병 생활을 하다가 2017년 7월 13일에 사망하였다.

노벨 평화상 수상과 그 영향편집

 
홍콩에서 류샤오보의 석방을 촉구하는 인권 단체 회원들

류샤오보는 2010년 10월 8일에 중국의 민주화 운동을 전개한 공로를 인정받아 노벨 평화상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그의 노벨 평화상 시상식은 2010년 12월 10일에 열렸지만 그는 교도소에 수감된 상태여서 시상식에 참가하지 못했다. 이 때문에 국제 인권 단체와 사회 단체 등은 그에 대한 석방 운동을 전개했다.[4]

중국의 노벨 평화상 수상 반대와 공자 평화상의 탄생편집

중국 정부는 류샤오보가 노벨 평화상 수상자로 선정됐다는 것을 받아들이길 원치 않아 왔으며 그의 가족과 친인척이 대신해 받게 되어 있지만 그의 가족인 류샤가 그의 노벨 평화상 수상식에 참여하는 것을 허락하지 않았다.[5]

류샤오보의 노벨 평화상 수상 소식 이후로 중국 내에서 반정부 시위 움직임이 보이자 중국 정부는 문자 메시지에서 류샤오보라는 이름을 쓰지 못하게 하는 등 국내 여론을 통제하였다. 게다가 중국은 일본 NHK 방송의 외국어 보도 프로그램이 류샤오보의 노벨 평화상 시상식 관련 소식을 전하자 NHK 방송의 중국 송출을 방해하는 등 국제적으로 반(反) 류샤오보 행보를 이어갔다.[6]

노르웨이에 외교 공관을 두고 있던 65개국 가운데 19개국이 중국의 거센 압력으로 인해 노벨 평화상 시상식에 불참했다. 시상식에 불참했던 국가는 중국, 러시아, 카자흐스탄, 튀니지, 사우디아라비아, 파키스탄, 이라크, 이란, 베트남, 아프가니스탄, 베네수엘라, 이집트, 네팔, 스리랑카, 수단, 쿠바, 모로코, 알제리, 아르헨티나였다. 한편 노벨 평화상을 주관하는 노르웨이 노벨 위원회는 중화인민공화국 정부가 류샤오보와 그의 대리인이 노벨 평화상 시상식에 참석하는 것을 끝내 허용하지 않자 결국 시상식장에 상징적으로 빈 의자를 설치한 상태로 시상식을 진행했고 의자에는 그의 노벨상 상장과 메달이 놓여졌다.[7]

중화인민공화국 일각에서는 류샤오보가 노벨 평화상을 수상해 세계적으로 각광을 받자 이를 시기한 같은 톈안먼 사태 출신의 쿵칭동, 차다모 등이 다른 수상식을 모의하여 공자 평화상이라는 이상한 상을 갑자기 제정해서 시상식까지 감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저술편집

  • <선택의 비판-리쩌허우와의 대화>
  • <미래의 자유 중국은 민간에>
  • <단인독검-중국당대 민족주의 비판>
  • <중국당대 정치와 중국 지식인>
  • <양심으로 말하는 민족>
  • <민주주의와 공산주의>
  • <류샤오보 그가 말했다 민주주의>

각주편집

  1. 김형원. “노벨평화상 류사오보 누구?”. 조선일보. 
  2. “중국은 왜 류샤오보의 노벨평화상을 반대하나”. 
  3. 박민희, 이본영. “중 반체제운동 류샤오보 '노벨평화상'. 한겨레신문. 
  4. (http://www.cbs.co.kr/nocut/Show.asp?IDX=1602375 올해 노벨상, 류샤오보 파장 속 '美 편중' 탈피)
  5. (http://imnews.imbc.com/replay/nwdesk/article/2756363_5780.html 노벨상 초상화 놓고 시상식‥75년 만에 처음) mbc 2010년 12월 10일
  6. 日언론 "中, NHK의 노벨평화상 보도 방해" 아시아투데이 2010년 12월 5일
  7. (http://www.ytn.co.kr/_ln/0104_201012102211114195 노벨평화상 시상식, 끝내 '빈 의자'), 《YTN》2010년 12월 1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