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류큐 제도

류큐 제도(일본어: 琉球諸島 류큐 쇼토[*])는 일본 난세이 제도 중에 오키나와현에 속하는 들로서, 역사적으로는 1879년까지 이 지역을 지배하던 류큐국의 영토이다. 유구호(오키나와어: 琉球弧)라고도 부른다.

목차

지리편집

류큐 제도는 북쪽에서 남서쪽으로 섬들이 길게 줄을 지어 늘어선 열도(列島)의 형태로 동중국해필리핀 해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가장 남쪽의 섬은 하테루마 섬이다. 북쪽은 가고시마현에, 남쪽은 타이완필리핀에 접해 있다.

기후편집

이 지역은 대체로 온대 기후에 속하며, 남쪽의 야에야마 제도열대 기후에 속한다. 태풍의 진로에 있어 자주 영향을 받는다.

생태계편집

류큐 제도는 맹그로브 숲이 형성되어 있으며, 여러 열대 동식물이 서식하고 있는 곳이기도 한다. 이곳에 서식하는 동식물은 타이완, 필리핀과 다른 동남아시아 지역과 유사하다. 특히, 이리오모테 섬에는 멸종 위기종인 이리오모테살쾡이가 서식한다.

역사편집

류큐 제도의 토착민은 류큐 민족이다. 이 지역에는 1429년에 건국된 류큐국(琉球國)이 있었으나, 1879년일본 제국에 강제 병합되었다. 태평양 전쟁일본 제국이 오키나와 전투에서 패한 후, 1945년부터는 미국이 점령하였다. 1967년 11월, · 양국이 류큐 제도 반환에 합의하여[1] 1972년 5월 25일 일본에 다시 반환되었다.

문화편집

류큐 제도의 문화는 일본, 중국, 조선, 동남아시아 등 주변 여러 문화로부터 영향을 받았다. 류큐 민족19세기까지 독립적인 문화권을 형성했으나, 일본에 합병된 이후 일본 문화권에 흡수되었고, 제2차 세계 대전 이후로는 미국 점령 등의 영향으로 미국 문화의 영향도 받았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