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그레브 아랍어

마그레브 아랍어(Maghrebi Arabic)는 아랍어의 언어변이형의 일종으로서 마그레브 지방 즉 모로코, 튀니지, 알제리, 리비아 등지에서 사용되는 아랍어 계통 방언연속체를 총칭한다.

마그레브 아랍어 사용자들은 모국어를 표준 아랍어와 구분하여 "방언"으로 부른다. 마그레브 지역의 토착어인 베르베르어와 함께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 로망스계 언어의 영향도 받았다. 오늘날에는 문어(文語)로도 확대를 꾀하고 있으며 모로코와 튀니지에서는 방송에서 많이 사용하기도 한다.

문법편집

마그레브 아랍어 계통 언어는 인칭을 칭하기 위해 접두사 n-을 항상 쓰며 동사와 숫자에 각각 쓰는 접두사가 따로 존재한다. 이는 지금의 아랍어의 형태와 중세의 아랍어가 변하여 생겨난 마그레브 아랍어를 구분 짓는 형태이기도 하다. 리비아에서는 이탈리아어의 영향력이 상당히 크며 아랍어의 본 문법에 맞게 변형하여 쓰기도 한다.

국가에 따라서 여러 차이가 있지만 문어로 쓰이는 것은 흔하지 않으며 각 국가에서 쓰이는 표준어가 확립되지 못하여 새로운 어휘 형태의 형성과 소멸 등이 상당히 흔한 편이다.

역사편집

수세기 동안 마그레브 지역이 이슬람 세력의 지배하에 있었으므로 아랍어의 형태가 대부분의 사람들 사이에서 쓰이고 발전한 것은 자연스러웠다. 유목민의 베르베르어와 여전히 산발적으로 함께 쓰인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