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마다가스카르휘파람바퀴

마다가스카르휘파람바퀴 또는 마다가스카르히싱바퀴(Madagascar hissing cockroach)는 몸길이 8~10cm정도 되는 대형 바퀴벌레이다. 원래 마다가스카르 섬에서만 사는 종이지만, 애완동물로 인기가 많아져 여러 나라에서 사육되고 있다.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마다가스카르휘파람바퀴
Gromphadorhina portentosa 2.jpg
수컷 마다가스카르 휘파람바퀴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관심대상(LC), IUCN 3.1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절지동물문
강: 곤충강
아강: 유시아강
목: 바퀴목
과: 블라베루스과(Blaberidae)
속: Gromphadorhina
종: 마다가스카르휘파람바퀴
학명
Gromphadorhina portentosa
Schaum, 1853

울음소리편집

마다가스카르휘파람바퀴는 특이하게도 기문을 이용해서 소리를 내는데, 근육을 긴장한 채로 배에 공기를 잔뜩 채운 다음 근육을 이완시켜 배에 있는 공기가 기문으로 빠져나가 기문이 마찰된다. 이것이 마치 '쉬~ 쉬~'하면서 우는 것처럼 들리기 때문에 휘파람 바퀴벌레(hissing은 쉬쉬 거리는 소리)라는 이름이 붙었다. 자극을 받았을 때, 의사소통을 할 때 이런 소리를 내는 걸로 알려져 있다.

로치봇편집

회로 위에 탁구공을 놓을 수 있을 만한 부품을 끼우고, 안에 탁구공을 넣은 뒤, 이 바퀴벌레를 올려놓고 바퀴벌레가 탁구공을 굴리게 하는 일종의 장난감이다. 로치봇 홈페이지 (영어)에서 로치봇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