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로니에 (음악 그룹)

마로니에는 대한민국의 음악 그룹이다.

역사편집

1집 《비를 기다리는 사람들 / 동숭로에서···》편집

1989년 프로듀서 김선민, 권인하, 신윤미가 프로젝트 그룹으로 만들었다.

1집에는 〈동숭로에서〉 등의 곡이 수록되어 있었다.

2집 《마로니에 II: 혼자 남는 법 / 안개꽃 꽃말은 슬픔》편집

2집은 1991년 말에 발매되었고, 가수 구성은 황치훈, 김사미, 이윤선, 유주희이다.[1]

2집에는 〈혼자 남는 법〉 등의 곡이 수록되어 있었다.

3집 《마로니에 3: 칵테일 사랑》편집

3집은 1994년 3월에 발매되었고, 가수 구성은 신윤미, 최선원, 김신우다.

앨범 녹음을 마친 신윤미는 음반회사와 계약 만료 후 미국 유학을 떠났다.[2] 이후 타이틀곡 〈칵테일 사랑〉이 인기를 얻자 음반회사 측은 앨범 녹음과 아무런 관계가 없는 가수를 멤버(백종우, 김정은, 김민경)로 내세워 립싱크로 활동하게 했다.[3] 뒤늦게 이 소식을 접한 신윤미는 당초 약속대로 앨범에 자신의 이름을 넣어달라고 음반회사 측에 요구했지만 이뤄지지 않았다.[4]

마로니에 3집 앨범은 약 100만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했으며, 〈칵테일 사랑〉은 KBS 가요톱텐 골든컵을 차지할 정도로 대박 히트를 쳤다.[5] 하지만 이를 포함한 세 곡이 신윤미의 목소리와 편곡을 도용한 것이어서, 신윤미와 음반회사 사이에 법적 분쟁이 있었다.[6][7] 신윤미는 권리 증명을 위해 '칵테일 사랑'을 법정에서 쭉 불렀다. 결국 승소해 가수의 성명 표시권과 코러스 편곡 저작권을 인정받았다.[4][8][9]

4집 《마로니에 95》편집

4집은 1995년에 발매되었고, 가수 구성은 김민경, 김지영, 신유상, 원우혁이다.

4집에는 〈진실게임〉 등의 곡이 수록되어 있었다.

5집 《마로니에 96》편집

5집은 1996년 4월에 발매되었고, 가수 구성은 김민경, 김지영, 원우혁, 이현욱이다.

마로니에 96 이름으로 활동한 5집에는 〈큐피트의 화살〉 등의 곡이 수록되어 있었다.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