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찰음(摩擦音, Fricative, 문화어: 스침소리)은 닿소리를 발음할 때 공기가 좁은 틈을 통과되면서 발생하는 마찰을 이용해서 내는 소리이다. 갈이소리라고도 한다. 통과하는 공기가 이빨 쪽으로 빠져나갈 때를 치측 마찰음이라 한다.

국제 음성 기호편집

설측음편집

치측음편집

방출음편집

방출음편집

마찰음과 접근음의 특징을 동시에 가지는 마찰음 (마찰접근음)편집

반찰음 (기식에 의해 마찰됨)편집

이중 조음편집

한국어 (한글)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