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만수(萬脩, ? ~ 26년)는 후한 초기의 군인으로, 군유(君遊)이며 부풍군 무릉현(茂陵縣) 사람이다.

생애편집

경시제신도(信都令)이었는데, 신도태수 임광·신도도위 이충과 함께 성을 지키고 광무제를 맞이하여 편장군이 되고 조의(造義侯)에 봉해졌다. 한단을 공략하여 우장군으로 승진하였고, 하북 평정에 종군하였다.

건무 2년(26년), 괴리후(槐里侯)로 이봉되었다. 양화장군(揚化將軍) 견담과 함께 남양을 치던 중 병들어, 진영에서 죽었다. 아들 만보가 작위를 이었다.

출전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