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매드 시티(Mad City)는 1997년에 코스타 가브라스가 감독하고 존 트라볼타더스틴 호프만이 주연을 맡은 드라마, 스릴러류의 영화이다. 한 어리숙한 인질범이 우발적으로 일으킨 인질극을 통하여 방송계의 부정적인 모습을 그린 영화이다. 재미난 점은 방송분야(기자, 리포터)를 다룬 영화답게 영화 중간에 미국의 인기있는 쇼 진행자인 제이 레노(Jay Leno)와 래리 킹(Larry King)이 실제로 본인들의 쇼를 통하여 등장한다.

Picto infobox cinema.png
매드 시티
MAD CITY
감독코스타 가브라스
제작아놀드 코펠슨
앤 코펠슨
각본톰 매튜스
출연레이몬드 J. 배리 Raymond J. Barry
로버트 프로스키 Robert Prosky
블라이스 대너 Blythe Danner
아코수아 버시아 Akosua Busia
랜들 바틴코프 Randall Batinkoff
음악토머스 뉴먼 Thomas Newman
촬영패트릭 블로시에르 Patrick Blossier
편집프랑수아 보노 Francoise Bonnot
배급사워너 브라더스
개봉일1997년 11월 7일
시간114분
국가미국
언어영어
제작비52,000,000달러 (예상)
흥행수익10,541,523달러 (미국)

줄거리편집

박물관 경비였던 샘(존 트라볼타)은 갑작스럽게 정리 해고를 당한다. 아내와 두 아이를 둔 가장으로서 차마 일자리를 잃었다고 아내에게 말도 못하고 며칠동안 도시락도 싸고, 출근하는 행세를 한다. 그는 다시 일하고자 하는 마음에 총과 폭탄을 들고 박물관장을 찾아간다. 하지만 박물관 관장은 샘을 무시하기만 한다. 샘은 화가나서 참지 못하는 상태에 이르게 된다. 위협을 가하고자 당긴 방아쇠를 당겼는데, 그만 동료 경비원 클리프가 총에 맞는다. 한때 잘나가던 기자 맥스(더스틴 호프만), 견학 온 어린이들, 어린이들을 인솔해온 선생, 그리고 박물관 관장이 인질이 되면서 순식간에 인질극으로 상황이 변한다. 잘나가던 기자였다가 막강한 힘을 가진 앵커와 충돌하여 지방으로 좌천되었던 맥스는 본사로 돌아갈 기회를 만들기 위해 샘을 인터뷰하고 방송을 이용해 그를 스타로 만든다. 이 소동 속에서 방송인들은 샘을 이용해 시청률을 높이기 위해 혈안이 되고, 인질극 상황 속에서 샘의 인간적인 모습을 본 맥스는 샘이 무사히 돌아가게 샘을 돕고자 하지만, 상황은 점점 더 악화되기만 한다.

출연편집

기타편집

  • 미술: 캐서린 하드윅
  • 의상: 데보라 나둘맨

평가편집

영화 관련 싸이트인 무비스트에서는 2010년 3월 5일 현재 7.35/10의 평점[1]을, 네이버 영화정보에서는 9.04의 평점[2]을 받는 등, 전반적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