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매일신문(每日新聞, 영어: Daily Newspaper)는 1898년 4월 9일(광무 2년)에 창간된 순한글 신문이다. 대한민국 최초의 일간신문이자, 한국인에 의한 최초의 민간 일간지이다. 협성회회보가 폐간된 후 양홍묵·유영석·이승만 등에 의해 민족의 대변 기관지로 등장하였다. 3 ~ 4면에는 외국 소식과 개화 문명을 실었다. 대한제국의 민간신문 발달의 선도적 역할을 하였다. 그러다 독립협회 익명서 사건의 여파로 1년 만에 해산하게 된다.[1][2]

매일신문
(每日新聞)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등록문화재
종목 등록문화재 제508호
(2012년 10월 17일 지정)
소유 연세대학교 학술정보원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문화재 지정편집

연세대학교 학술정보원에서 소장하고 있는 매일신문이 2012년 10월 17일 대한민국의 등록문화재 제508호로 지정되었다.

각주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