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먹거리 X파일

먹거리 X파일》은 채널A의 프로그램이다. 외식업계에 만연한 불량 식재료의 사용 실태를 고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좋은 식재료를 쓰는 ‘착한 식당’을 찾아내 소개하는 취지로 시작한 프로그램이다. 이영돈 PD가 계약 만료로 채널A에서 사직을 하게 되면서[1][2] 2014년 6월부터 2017년 6월까지 김진 기자가 진행하였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먹거리 X파일
장르 시사교양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채널A
방송 기간 2012년 2월 10일 ~ 2015년 7월 3일(금요일)
2015년 9월 6일 ~ 2017년 5월 21일(일요일)

2017년 5월 26일 ~ 2017년 6월 23일 (금요일) (방송종료)

방송 시간 매주 금요일 밤 8시 20분
방송 분량 70분
방송 횟수 273회
책임프로듀서 정회욱
프로듀서 김군래, 구장현, 남상효
연출 김지희, 박희웅, 전강환, 정성연, 최정빈, 한경우
출연자 김진
음성 1채널 모노 사운드
자막 폐쇄 자막 방송
HD 방송 여부 HD 제작·방송
외부 링크  먹거리 X파일

비고:
* 방송초기에는 12세 시청가이나 인육 캡슐(12회)와 병든 소가 팔린다(55회)분은 15세 시청가로 나왔다. 현재는 모든 연령 시청가로 바뀌었다.

방영 목록편집

역대 진행자편집

논란편집

먹거리 X파일은 특정 식품을 무리한 설정으로 나쁜 식품으로 몬다는 비판을 받았다. 2014년 1월 17일(에피소드 102회)에 방영된 간장 게장은 식당의 영업시간이 끝나고 제작진이 찾아와 간장 게장을 요구하자 업주가 "상품은 이미 다 팔리고 없고 냉동고에 숙성중인 것만 있다"고 거절하였고, 제작진이 "간장 맛만 볼 것이므로 얼어있어도 상관없다"고 하여 촬영했는데 방영분에서는 요리 비평가가 "겉만 멀쩡하고 속은 얼어있다"고 비판한 바 있다.[3] 2017년 3월 12일 방송된 대왕 카스테라 에피소드에선 카스테라에 식용유가 과다하게 들어간다고 방송하였으나, 맛 칼럼리스트 황교익으로 부터 문제 없는 음식을 마치 못 먹을 음식처럼 매도하였다는 비판을 받았다.[4]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