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목포 정명여자중학교 구 선교사 사택

목포 정명여자중학교 구 선교사 사택(木浦 貞明女子中學校 舊 宣敎師 舍宅)은 전라남도 목포시에 있는 일제강점기의 건축물이다. 2003년 6월 30일 대한민국의 등록문화재 제62호로 지정되었다.[1]

목포 정명여자중학교 구 선교사 사택
(木浦 貞明女子中學校 舊 宣敎師 舍宅)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등록문화재
종목 등록문화재 제62호
(2003년 6월 30일 지정)
면적 현황측량면적 156.9m2
수량 1동 지하1층 지상2층
시대 일제강점기 1912년
소유 학교법인 호남기독학원
위치
목포 정명여자중학교 (대한민국)
목포 정명여자중학교
주소 전라남도 목포시 삼일로 45 (양동)
좌표 북위 34° 47′ 47″ 동경 126° 22′ 57″ / 북위 34.79634° 동경 126.382571°  / 34.79634; 126.382571좌표: 북위 34° 47′ 47″ 동경 126° 22′ 57″ / 북위 34.79634° 동경 126.382571°  / 34.79634; 126.382571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목차

개요편집

이 건물은 미국 장로교의 선교사 자택으로 건립되었으며, 1990년까지 교장 사택으로 사용되다가 현재 정명여자고등학교의 100주년 기념관과 음악실로 사용되고 있다. 당시 일반적으로 이용되던 붉은 벽돌이 아니라 이 지역에서 나는 화강석으로 지은 것이 특징이다. 현재 남아 있는 목포의 석조 건물 중 건립 연도가 가장 이르며, 인접한 목포의 석산에서 캐온 석재를 정교하게 가공하여 모더니즘 건축 양식으로 지어졌다.[2]

각주편집

  1. 문화재청고시 제2003-34호, 《문화재등록》, 문화재청장, 대한민국 관보 제15434호, 271면, 2003-06-30
  2. 현지 안내문 인용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