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새재

문경새재(聞慶-)는 백두대간조령산 마루를 넘는 재이다. 조령산은 충청북도 괴산군경상북도 문경시의 경계에 있는 높이 1,017m의 산이다. 새재 또는 한자어로 조령(鳥嶺)이라고도 하는데, 이 말은 새도 날아 넘기 힘든 고개라는 데에서 유래되었다.[1] 고대에는 ‘초점’(草岾)으로 불렸는데, 이를 한글로 옮기면 새재이다. 이후 새재를 한자표기로 변경하면서 조령으로 표기하였다.

문경 새재
(聞慶 새재)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명승
종목명승 제32호
(2007년 12월 17일 지정)
주소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상초리
산42-8번지 등
문경새재도립공원
나라대한민국
위치경북 문경시 문경읍 상초리
유형도립공원
상태운영중
면적5.3㎢
운영주체경상북도
웹사이트
https://www.gbmg.go.kr/tour/contents.do?mId=0101010100
소백산맥과 문경새재의 위치
문경새재
소백산맥과 문경새재의 위치

좌표: 북위 36° 46′ 01″ 동경 128° 04′ 27″ / 북위 36.7670716° 동경 128.0742461°  / 36.7670716; 128.0742461

예로부터 한강낙동강 유역을 잇는 영남대로 상의 가장 높고 험한 고개로 사회 문화 경제의 유통과 국방상의 요충지였다. 임진왜란 뒤에 제1관문 주흘관, 제2관문 조곡관, 제3관문 조령관의 3관문(사적 제 147호)을 설치하여 국방의 요새로 삼았다.[2][3]

1974년 지방기념물 제18호, 1981년 6월 4일 도립공원으로 지정되었다. 지난 1999년부터 학술연구용역 및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체계적으로 자연생태공원을 조성하여 2007년 10월 18일 개장했다.

관문편집

사진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경새재(聞慶鳥嶺)의 유래[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문경새재 도립공원, 2011년 6월 26일 확인
  2. “문경새재 도립공원”. 2009년 4월 16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8년 11월 23일에 확인함. 
  3. 문화재청

ㅔㄴ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