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무구

민무구(閔無咎, ? ~ 1410년 3월 17일)는 조선시대 초기의 무신이자 왕가의 외척이다. 민변의 손자이고 민제의 아들이며 원경왕후의 동생이자 민무질·민무휼·민무회의 형이다. 본관은 여흥이다.

제1차 왕자의 난에 공을 세워 정사공신 1등으로 여강군에 피봉되고, 1402년 승추부참지사로 승진하였다.

일찍이 정도전의 음모 사실을 태종에게 밀고한 바 있었으나 후에 1410년 이화 등의 탄핵을 받아 연안에 유배된 뒤 동생 민무질과 함께 사약을 받아 죽었다.

가족 관계편집

여흥 (驪興)민씨(閔氏)

  • 할아버지 : 민변(閔忭, ? ~ 1377)
  • 아버지 : 민제(閔霽, 1339 ~ 1408)
  • 어머니 : 부부인 여산송씨
 배우자 :
 아들 : 민추
  • 동생 : 민무질(閔無疾, ? ~ 1410년3월17일)
    • 조카 : 민촉
    • 조카 : 민분
    • 조카 : 민삼
    • 조카 : 민씨
    • 조카 : 민씨
    • 조카 : 민씨
  • 동생 : 민무휼(閔無恤, ? ~ 1416년1월13일)
  • 조카 : 민씨
  • 조카 : 민씨
  • 조카사위 : 심준 심온의 아들 소헌왕후의 남동생이자 세종대왕의 처남
  • 동생 : 민무회(閔無悔, ? ~ 1416년1월13일)
  • 조카 : 민뇌
  • 누이 : 원경왕후

민무구가 등장한 작품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