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변 (고려)

민변(閔抃, ? ~ 1377년 5월)은 고려 후기의 문신으로, 호는 서한당(棲閒堂)[1], 본관은 여흥(驪興)이다. 민적(閔頔)의 3남이자 민제(閔霽)·민개(閔開)의 아버지이다.

생애편집

1331년(충혜왕 원년) 형 민유(閔愉)와 함께 문과에 급제했으며[1], 충혜왕(忠惠王)조에 좌사의대부(左司議大夫)를 거쳐 1349년(충정왕 원년) 좌부대언(左副代言)으로 임명되었다.[2][3]

공민왕(恭愍王)조에 여흥군(驪興君)으로 봉해졌으며, 1377년(우왕 3) 졸했다.[2]

시호에 대해편집

신증동국여지승람』에는 시호가 문도(文度)로 기록되어 있으나, 이는 아들 민제(閔霽)의 시호를 민변의 것으로 잘못 기록한 것이다.

평가편집

『고려사』는 민변에 대해 그의 조부 민종유(閔宗儒)의 열전에서 이렇게 평했다.

사람됨이 엄정(嚴正)하고 무사(無私)했으며, 승구(繩矩)가 한결같았다.

가족 관계편집

  • 증조 - 민황(閔滉)[4] : 호부시랑(戶部侍郞)
    • 조부 - 민종유(閔宗儒, 1245년 ~ 1324년) : 도첨의찬성사(都僉議贊成事)·상호군(上護軍)·판총부사(判摠部事), 충순공(忠順公)
      • 아버지 - 민적(閔頔, 1270년 ~ 1336년) : 밀직사사(密直司事)·진현관대제학(進賢館大提學)·지춘추관사(知春秋館事), 문순공(文順公)
      • 어머니 - 도첨의찬성사·진현관대제학·부총부사(副摠副事) 원관(元瓘, 1247년 ~ 1316년)의 3녀[5]
        • 이복 형 - 민사평(閔思平, 1295년 ~ 1359년) : 초명 민평(閔平)·민자이(閔子夷), 도첨의찬성사·상의회의도감사(商議會議都監事)·진현관대제학·지춘추관사·상호군, 문온공(文溫公)
        • 동복 형 - 민유(閔愉) : 지밀직사사(知密直司事)·대제학(大提學)·여흥군(驪興君), 민심언(閔審言)의 조부
        • 동복 동생 - 민환(閔渙, ? ~ 1362년) : 동지밀직사사(同知密直司事), 정세운(鄭世雲)을 살해한 죄로 처형됨
        • 부인 - 중서시랑동평장사(中書侍郞同平章事), 문정공(文正公) 허백(許伯, ? ~ 1357년)의 딸[6]

각주편집

  1. 『고려열조등과록』
  2. 『고려사』 「민종유전」
  3. 『고려사』 「충정왕세가」
  4. 『민적 묘지명』
  5. 『원관 묘지명』
  6. 『민제 묘지명』
  7. 민변의 딸은 곽추의 후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