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둑판 또는 기반(棋盤)은 바둑을 하기 위해 필요한 물건 중 하나로 바둑돌을 놓는 판을 말한다. 외관상은 간단하지만, 재료나 만드는 기업, 사람에 따라 품질이 천차만별이며, 가격 또한 마찬가지이다. 재료로는 비자나무, 가문비나무(Spruce, 일명 신비자나무), 향백나무 등이 쓰인다. MDF로 만드는 접이식 바둑판도 있다.

바둑
Go-Equipment-Narrow-Black.png

일반

역사와 문화

기사와 조직

컴퓨터와 수학

v  d  e  h

줄 수에 따른 분류편집

과거에는 나라와 지역 등에 따라 천차만별이었으나, 오늘날에 와서는 19줄 바둑판이 보편적으로 쓰이고 있으며, 간소화된 바둑판으로는 13줄 바둑판과 9줄 바둑판이 많이 쓰이고 있다.

19줄 바둑판편집

 

가장 일반적인 형태의 바둑판으로, 일반적인 대국이나 공식 기전 등에 쓰인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19줄씩, 착점은 361개이다.

13줄 바둑판편집

                         
                         
                         
                         
                         
                         
                         
                         
                         
                         
                         
                         
                         

좀 더 간소한 대국을 위한 바둑판이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13줄씩, 착점은 169개이다.

9줄 바둑판편집

                 
                 
                 
                 
                 
                 
                 
                 
                 

간소한 대국이나 바둑 교육 및 연습 등의 용도로 이용되는 바둑판이다. 착점이 적기 때문에 대국이 빨리 끝난다는 특징이 있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9줄씩, 착점은 81개이다.

다음은 9줄 바둑판에서의 대국 예이다. 6호반 공제일 경우 일본식 룰에서는 흑 29집 - 백 32.5집(26집 + 덤 6.5집)으로 백의 3집반승이 되고, 중국식 룰에서는 흑 42집(29집 + 흑돌 13개) - 백 45.5집(26집 + 백돌 13개 + 덤 6.5집)으로 백의 3집반승이 된다.

                 
                 
                 
                 
                 
                 
                 
                 
                 

그 외의 바둑판편집

17줄 바둑판
고대 역사 속에서 사용되었던 바둑판이다. 티베트 전통 바둑에서도 17줄 바둑판을 사용한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17줄씩, 착점은 289개이다.
15줄 바둑판
현재는 일본오목렌주 대국에서 공식적으로 사용되는 바둑판이다. 기존의 19줄 바둑판은 흑이 유리하고 13줄 바둑판은 백이 유리하다는 비판에 따라 채택된 규격이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15줄씩, 착점은 225개이다.
11줄 바둑판
바투에서 13줄 바둑판과 함께 사용되는 바둑판이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11줄씩, 착점은 121개이다.
7줄 바둑판
9줄 바둑판에서 두 줄이 줄어든 바둑판으로, 용도는 9줄 바둑판과 같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7줄씩, 착점은 49개이다.
4줄 바둑판
       
       
       
       
4줄 바둑판은 중화민국 출신의 프로 기사 장쉬 9단이 4줄 묘수풀이 퍼즐용으로 고안한 바둑판이다. 판이 너무 작아서 일반적인 대국에는 적합하지 않다. 줄 수는 가로와 세로 4줄씩, 착점은 16개이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