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비 킴(Bobby Kim, 본명김웅경(金雄經), 1941년 4월 25일 ~ )은 미국에서 무술영화배우로 활약을 하였고 '한국찰스 브론슨'이라 일컬어진 대한민국영화배우이다.

바비 킴
Bobby Kim
본명김웅경
金雄經
출생1941년 4월 25일(1941-04-25) (78세)
일제 강점기 경성부 마포방
직업무술영화배우
활동 기간1961년 ~ 현재
학력서울 우석대 국어국문학과 학사

생애편집

서울 마포구에서 출생하였고 경기도 김포에서 잠시 유아기를 보낸 적이 있는 그는 1961년 태권도 사범으로 첫 입문하였으며 1968년 미국에 건너가 이듬해 1969년부터 미국에서 태권도 사범으로 활동하다가 1년 후 1970년에 귀국하여 같은 해 1970년부터 1973년까지 대한민국 공군 사병으로 복무하였고 1973년 다시 미국에 건너가 태권도 사범 활약을 재개하다가 이듬해 1974년 다시 귀국하여 1년 후 1975년 영화 《죽엄의 승부》로 영화배우 데뷔하였으며 1988년 수필가로도 등단하였고 이후 1997년까지 액션 무술영화배우 활동으로 많은 인기를 누린 그는 현재 미국에서 태권도 무예 지도를 다시 하고 있다.

학력편집

기타 이력편집

  • 1987년 한국체육대학교 태권도학과 겸임교수
  • 1988년 고려대학교 체육교육학과 전임강사

출연작편집

영화편집

저서편집

수필편집

함께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