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박영하(1955년 ~ )는 대한민국의 시인이다. 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동에서 태어났으며, 한성대학교 교육대학원 행정학과를 졸업하였다.

Picto infobox auteur.png
박영하
작가 정보
출생 1955년
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동
직업 작가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장르
주요 작품
영향

약력편집

1987년에 시집《의식의 바다》로 문단에 나왔으며, 1993년에 월간 《순수문학》을 창간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다. 저서로는 《의식의 바다》, 《이름 없는 풀꽃의 마을》, 《박영하 국영문시선》외 50여 권이 있으며, 시평으로는 《월간문학》, 《의식의 바다》, 《한국을 움직이는 인물》등에 수록되어 있다. 현재까지 《순수문학상》, 《영랑문학상》운영위원장 및 《월간 순수문학》편집주간, 《한국문인협회》 이사, 《국제 펜클럽 한국본부》이사, 《한국여성문학인회》 이사, 《한국시인협회》 회원, 《문학의 집》 서울회원, 2007년도 《경찰청 문화대전》 시부문 심사위원, 2008년도 《서울지방경찰청》 시부문 심사위원을 역임하였다.

저서편집

  • 《박영하 국영문시선》(저자 박영하, 역자 박태진, 영하출판사, 1995) ISBN 13-2004712000189
  • 《국영문시선》(國英文詩選, 영하, 1999/12/1)
  • 《이름 없는 풀꽃의 마을》(인문당, 1990) ISBN 13-2005477001633
  • 《의식의 바다》(금성출판사, 1987)
  • 《다시 오는 아침》1992-6-20 출판사 시세계
  • 《오늘 창문이 얼지 않았다》1993-11-12 출판사 영하
  • 《율곡시에 관한 연구》1982년 출판사 단국대학교 대학원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