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킨백

버킨백(Birkin bag)은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의 가방이다. 가죽으로 만든 수제품으로 배우이자 가수 제인 버킨의 이름을 따 지어졌다. 버킨백은 비싼 가격과 유명 인사들이 사용하면서 일종의 부의 상징 패션으로 쓰이고 있다.[1]

송아지 가죽으로 만든 분홍색 버킨백

가격은 7,500파운드에서 10만 파운드(1,300만 원에서 1억 8천만 원)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사용된 가죽에 따라 가격이 달라지며 희귀한 가죽은 사용했을 경우 훨씬 비싸진다. 가방은 100% 프랑스 장인들에 의해 만들어지는데, 인력 부족과 예측할 수 없는 일정으로 에르메스 매장에는 한정된 수량으로 유통된다. 25cm의 작은 크기는 핸드백이나 지갑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에르메스 버킨가방이 만들어진데는 에피소드가 있었다. 에르메스 회장이 비행기 옆자리에 앉았던 여자가 가방에서 무엇인가를 찾으려다 가방안에 있는 물건들을 다 쏟는 것을 보고는 "내가 당신을 위해 유용한 가방을 만들어 주겠습니다."라고 말하고서 만든 가방이 버킨가방이다. 그 때 비행기 옆자리에 앉았던 여인이 바로 제인 버킨이었다.[2]

각주편집

  1. “Martha's Moneyed Bag Carries Too Much Baggage”. 《워싱턴 포스트》 (영어). 2004년 1월 22일. 2016년 3월 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0년 10월 19일에 확인함. 
  2. “제인 버킨이 에르메스에 '버킨백'의 이름을 바꾸라고 요청하다”. 《허밍턴포스트》. 2016년 11월 5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6년 11월 5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