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보안회(保安會)는 구한국 말기의 항일 단체이다. 1904년 원세성(元世性), 송수만(宋秀萬) 등이 만들었다. 일본이 한국의 교통·통신 기관을 강제로 차지하고, 이어서 일본의 대장성관방장관을 역임했던 나가모리(長森藤吉郞)를 앞세워서 황무지 개간권을 요구하자 이를 저지하고 반대하기 위해 조직하였다. 이 보안회의 활동으로 황무지 개간권은 취소하게 되었다. 그러나 송병준을 중심으로 한 친일 단체인 유신회(維新會, 일진회의 전신)의 방해로 없어졌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