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지

여자의 성기를 속되게 이르는 말.

보지여성성기를 표현하는 한국어속어이다.

어원편집

고유어설편집

서정범은 ‘보지’와 ‘씹’의 어원을 고유어로 보았다. ‘보지’의 어근 ‘볻’은 ‘뿌리’[根]를 뜻하는 조어(祖語) 형태 ‘불’과 동계어이며, 몽골어에서 여음(女陰)을 뜻하는 ‘ütügüü’의 재구된 조어형 ‘pütügüü’의 어근 ‘put’, 일본어에서 여음을 뜻하는 ‘hoto’의 재구된 조어형 ‘poto’의 어근 ‘pot’, ‘penčyo’의 어근 ‘pec~pet’의 조어 형태 ‘pot’과도 동계어이다.[1] ‘씹’은 ‘씨’[種]를 뜻하는 조어 어근 ‘싣’에 접미사 ‘-입’이 결합한 형태이다.[2] 고대의 언어에서 합성어가 만들어지기는 쉬운 일이 아니었으므로, ‘싣’과 결합한 것은 어휘형태소 ‘입’[口]이 아니라 문법형태소 ‘-입’으로 여겨진다.[2] 아이누어에서 ‘자손, 혈통’을 뜻하는 ‘sani’의 어근 ‘san’, 일본어에서 ‘음핵’을 뜻하는 ‘sane’의 어근 ‘san’의 조어형 ‘sat’과도 동계어이다.[2]

한편, 윤구병은 자궁을 아기를 감싸는 보(褓)에 비유하여 거기에 ‘어린 것’을 뜻하는 ‘-아지’가 붙어 ‘보지’가 되었으며, 달리 ‘씨’를 받아들이는 ‘입’이기에 ‘씹’이 되었다고 본다.[3]

중국어설편집

심재기, 조항범 등의 학자는 ‘보지’가 중국어에서 유래하였다고 본다. 근세 중국어에는 여성의 성기를 가리키는 말로 평어 ‘屄𡲰’(비추: 비쥬)와 완곡어 ‘八子’(팔자: 바즈)가 있었는데, 오늘날에도 외국어 단어를 완곡어로 차용하듯 근대 한국어 시기에도 여성의 성기를 지칭하고자 외국어인 중국어 단어 ‘바즈’를 차용하여 한국식으로 발음한 것이 ‘보지’라는 것이다.[4][5] ‘屄𡲰’(비추)와 ‘八子’(팔자)는 조선 중기 역관들의 중국어 학습용 사전인 《역어유해》에 뜻과 소리가 기록되어 있다.[6]

민간어원편집

‘보지’와 ‘씹’은 조선 시대 이항복이황의 남녀 생식기관 명칭에 관한 질문과 답변 내용에서 비롯되었다는 설이 있다. 이 설에 의하면 여성의 생식기는 걸어 다닐 때 감추어진다고 하여 ‘보장지’(步藏之)라 한 것인데, 말하기 쉽도록 하기 위하여 ‘藏’(장) 자를 빼고 ‘보지’라고 하였다고 한다. 또 남성의 생식기는 음기(陰氣)를 지녀 ‘濕’(습) 자의 발음을 따라 ‘습’이라 한 것인데, 이것이 발음하기 편하게 변하여 ‘씁>씹’이 되었다고 한다.

최남선은 이에 대해 “우리 재래의 민간어원론 상에 남녀근(男女根)의 어원을 습(濕), 조(燥)이니 좌장지(坐藏之), 보장지(步藏之)의 약(畧)이니 하는 등은 본디부터 일자음(一字音) 유희로 볼 것이다.”[7]라고 일축하였다. 특히 이항복과 이황이 등장하는 이야기는 민담에 가까우며[8], 어형이 유사한 한자어를 의도적으로 만들어 낸 후, 그 한자어에 권위를 부여하기 위해 실존인물을 등장시켜 적당히 이야기를 꾸며낸 전형적인 한자 부회에 불과하다는 평가가 다수이다.[5][9]

다른 표현편집

‘잠지’는 표준국어대사전에 ‘남자아이의 성기를 완곡하게 이르는 말’로 등재되어 있다.[10] 그러나 동남 방언에서는 ‘잠지’로 여성의 음부를 지칭하며[11], 현대 한국어 언중 사이에서 ‘잠지’는 여성의 생식기를 가리키는 말로 인식된다.[12]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각주편집

  1. 서정범 2019, 190쪽.
  2. 서정범 2019, 191쪽.
  3. 윤구병 (2013년 7월 11일). “[특별기고] 상소리 ‘교양학’(?) / 윤구병”. 한겨레. 2021년 2월 7일에 확인함. 
  4. 沈在箕 (2000). '짱꼴라'의 鳥子(조자)·八子(팔자)”. 《한글+漢字문화》. 9호 (전국漢字교육추진총연합회). 68-71쪽. 2005년 3월 19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1년 2월 7일에 확인함. 
  5. 조항범 (2005). 〈보지, 자지〉. 《그런, 우리말은 없다》. 서울: 태학사. ISBN 9788959660148. 
  6. “조선시대 역학서:1690_역어유해(上)_肚子膽 ᄡᅳᆯ개.”. 《조선시대 외국어 학습서 DB》. 한국학중앙연구원. 2021년 2월 7일에 확인함. 
  7. 최남선 1929, 97쪽.
  8. 이한 (2010). 《오성과 한음》. 경기: 청아출판사. ISBN 9788936810016. 
  9. 백우진 (2015년 4월 1일). “[짜장뉴스] 퇴계 이황 “좌장지”로 陽物 설명했나”. 아시아경제. 2021년 2월 7일에 확인함. 
  10. “잠지”. 《표준국어대사전》. 국립국어원. 2021년 2월 7일에 확인함. 
  11. 강정희; 홍기옥 (2009). 2009년도 민족생활어 조사 5 (보고서). 서울: 국립국어원. 102쪽. 
  12. 오윤주 (2019). 《네, 저 생리하는데요?》. 경기: 다산책방. 20-21쪽. ISBN 9791130625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