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보헤미안 랩소디》(영어: Bohemian Rhapsody)는 2018년 10월 개봉한 전기, 음악, 드라마 영화이다. 브라이언 싱어덱스터 플레처가 감독을, 앤서니 매카튼이 각본을 맡았다. 영화는 리드싱어 프레디 머큐리의 삶을 중심으로 밴드 의 결성부터 1985년 라이브 에이드 공연까지, 15년 간 일어난 일화들을 다룬다.

Picto infobox cinema.png
보헤미안 랩소디
Bohemian Rhapsody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jpg
감독브라이언 싱어
덱스터 플레처
제작그레이엄 킹
짐 비치
각본앤서니 매카튼
출연라미 말리크
루시 보인턴
벤 하디
귈림 리
조셉 마젤로
음악존 오트먼
브라이언 메이
로저 테일러
촬영뉴턴 토머스 시걸
편집존 오트먼
제작사
배급사20세기 폭스
개봉일2018년 10월 24일 (2018-10-24) (영국)
2018년 10월 31일 (2018-10-31) (대한민국)
2018년 11월 2일 (2018-11-02) (미국)
시간134분
국가영국의 기 영국
미국의 기 미국
언어영어
제작비5200만 달러[1]
흥행수익$779,884,553 (진행 중)

2017년 9월 잉글랜드 런던에서 브라이언 싱어의 지휘 아래 촬영이 시작되었다. 하지만 2017년 12월, 제작과정 내에서 싱어의 태만함과 출연진·제작진과의 불화로 인하여 브라이언 싱어가 감독직에서 해고당한다. 이후 덱스터 플레처가 감독직을 이어 받아 촬영 마무리와 후반제작을 맡았다.

제75회(2018) 골든 글로브상 드라마 작품상 수상작이다. 제91회 아카데미상 남우주연상, 편집상, 음향효과상, 음향편집상 수상작이다.

목차

흥행편집

보헤미안 랩소디는 전세계적으로 큰 흥행을 이끌었다. 그 중 대한민국에서는 2019년 4월 14일 기준 9,946,676명의 관객수를 기록하여, 의 태생지인 영국의 흥행을 넘어설 정도로 이례적인 흥행도를 보였다. 이는 음악 영화 중 최대의 기록으로, 종전의 레 미제라블을 크게 뛰어넘은 것이기도 하다. 이로 인해 '퀸청망청', '퀸치광이' 등 퀸의 팬과 관련한 신조어가 유행하기도 했다.[2] 또한, 흥행의 원인에는 퀸을 추억하고 기억하던 60~70년대생의 영향도 크지만 10대와 20대 중 복고에 빠진 사람들, 이른바 뉴트로의 비중이 크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한다.[3]

또한, 보헤미안 랩소디의 흥행은 싱어롱(Sing-a-long)으로 불리는 다른 문화를 낳았다. 관객들이 조용히 영화를 보는 것이 아닌, 공연과 영화음악에 맞춰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는 문화가 이어졌다. 이는 영국과 미국 등으로 역수출되어 2019년 1월 11일부터 이들 지역에서 싱어롱 특별판이 상영되기도 했다.[4]

출연진편집

각주편집

  1. “Bohemian Rhapsody (2018)”. 《Box Office Mojo》. 2018년 10월 29일에 확인함. 
  2. 김, 지혜 (2018년 12월 17일). “韓 '퀸치광이'가 만든 기록...'보랩', 英 제치고 전세계 흥행 1위”. 《SBS FunE》. 2019년 4월 14일에 확인함. 
  3. 영화감독, 서영수 (2019년 2월 20일). “1000만 관객보다 값진 《보헤미안 랩소디》”. 《시사저널》. 2019년 4월 14일에 확인함. 
  4. 김, 현록 (2019년 1월 11일). “한국發 '보헤미안 랩소디' 싱어롱, 본토 역수출…北美전역서 "마마~". 《스포티비뉴스》. 2019년 4월 14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