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구 동래역사

부산 구 동래역사부산광역시 동래구 낙민동에 있는, 1934년 동해남부선에서 최초로 완공된 역사 건축물이다. 2019년 6월 5일 대한민국의 국가등록문화재 제753호로 지정되었다.[1]

부산 구 동래역사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국가등록문화재
종목국가등록문화재 제753호
(2019년 6월 5일 지정)
면적269m2
소유부산광역시
주소부산광역시 동래구 낙민동 112-3번지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1934년 동해남부선에서 최초로 완공된 역사로 일제강점기 병력수송의 주요 거점이었으며, 오랫동안 역사 광장에서는 새벽장터로서 지역생활의 중심지가 된 곳으로 지역민들의 수많은 애환을 간직하고 있다. 또한, 건립 당시 및 변천과정의 모습을 소상하게 알 수 있는 건축도면이 현존하고 있는 등 역사성과 장소성 측면에서 보존가치가 충분하다.

사진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체육관광부령제348호(문화재청과 그 소속기관 직제 시행규칙 일부개정령), 제19447호 / 관보(정호) / 발행일 : 2019. 2. 26. / 155 페이지 / 749.7KB

참고 자료편집